본문

세계 3대 동계 전투


글꼴
-
+
100%

 

<모스크바 전투>

 

 

 

 

 


 

"여름군복을 입은 병사들이 오두막 하나를 두고 싸우고 있다. 차마 볼 수가 없다" 

 

-구데리안

 

 

"전차의 조준경이 얼어서 움직이지 않는다. 트럭의 윤활류도 마찬가지다" 

 

-어느 독일군 장교

 

 

"차라리 라스푸티차가 나았다" 

 

- 어느 독일군 병사

 

 

최저기온 약 -24도

 

러시아에서 싸우려는 군대가 동계준비를 안하면 어떻게 되는지

 

오만함의 결과를 명확하게 보여줬던 전투

 

 

 

 

 

 

 

 

<스탈린그라드 전투>

 

 

 

 

 

 


"봄까지만 어떻게든 버텨야 한다" 

 

-파울루스

 

 

"세상에 이런 지옥이 있으리라곤 상상하지 못했다" 

 

-어느 독일군 장교

 

 

"일반 마스크는 추위를 막는데 별 쓸모가 없었다

 

군화를 잘라 그 가죽으로 마스크를 만들어야 했다"

 

-어느 독일군 병사

 

 

"앞에 독일군이 나에게 총구를 겨눴으나 총이 발사되지 않았다

 

총이 얼어붙은건지 손가락이 얼어붙어 방아쇠를 당기지 못한건지는 모르겠지만"

 

-어느 소련군 병사


 

최저기온 약 -32도

 

약 30만의 병력이 혹한과 무보급 속에서 동밀건조 시체가 되어버린

 

전쟁사에서 나폴레옹의 러시아 원정과 함께

 

가장 대중적으로 알려진 동계 전투

 

 

 

 

 

 

 

 

<장진호 전투>

 

 

 

 

 

 

 

 


"산 중턱에 포진한 중국군을 다음날 공격하려 했다

 

그러나 다음 날, 거기서 움직이는 중국군은 아무도 없었다

 

모두 얼어죽은 것이다"

 

 

"상처를 보기 위해 옷을 벗기면 바로 동상에 걸렸다

 

붕대 교체를 위해 붕대를 제거하면 역시 바로 동상에 걸렸다"

 

- 어느 미군 의무장교


 

"눈 속에서 단단한 얼음덩어리를 꺼냈는데 중국군이었다

 

죽은줄 알았는데 눈알이 움직이고 있어 아직 죽지는 않았다는걸 알았다" 

 

-데이비스 중령

 

 

최저기온 약 -45도

 

[아군 vs 적군]가 아닌 진정한 [아군 vs 적군+자연]으로


미군의 혹한기 교리에 지대한 영향을 주었고

 

주한미군이 최고수준의 동계장비를 지급받는 계기가 된

 

역사상 가장 추웠던 전투

 

 

 

- Lb/3k3gAo+PVomWWK4OLlg==








삭제
수정
신고



댓글 88
1


BEST
장진호 전투 미군+국군 : 전쟁빨리끝내려고 보급선 확보가 완전히 안된상태에서 무리한 진군,그나마 참모중에 보급확보하려고 애쓰던 사람이 있어서 동계대비가 조금은 됨 중공군 : 당시 대만인가 남쪽에서 전투하려고 대기하던부대 무리하게 투입되서 동계준비가 전혀안됨. 중공군이 미해병대를 향해 돌격하자 미해병대가 기관총을 쏨. 그걸 피하려고 엎드렸다가 중대규모가 그대로 동사한 경우도 있었다고함
짧은닉 | 121.163.***.*** | 20.05.30 07:44
BEST
동부전선 전투는 진짜 살벌해 전투 한번에 왠만한 광역시급 인구가 순삭이여....
夜咄ディセイブ | 112.154.***.*** | 20.05.30 07:41
BEST
상대방을 많이 죽여야 이기는 게 아니라 그냥 살아남는게 이기는 길이었던 전투들이었지....
앤틱기어 | 119.201.***.*** | 20.05.30 07:41
BEST
그나마 장진호에서 미군은 제공권를 가지고 있던 상태라 살기위한 보급이 가능해서 비교적 덜 피해를 입고 후퇴했지만 중공은 보급은 개뿔이 진짜 얼어죽기 바빴지.
정모대사 | 211.246.***.*** | 20.05.30 08:05
BEST
불분명한기록+덜유명함 등으로 밀린거 같은데 뭐 제가 선정한게 아니라서
무뇨뉴 | 222.112.***.*** | 20.05.30 07:46
BEST

상대방을 많이 죽여야 이기는 게 아니라 그냥 살아남는게 이기는 길이었던 전투들이었지....

앤틱기어 | 119.201.***.*** | 20.05.30 07:41
BEST

동부전선 전투는 진짜 살벌해 전투 한번에 왠만한 광역시급 인구가 순삭이여....

夜咄ディセイブ | 112.154.***.*** | 20.05.30 07:41
夜咄ディセイブ

인류사에서 단일전선에서 사단이 100단위로 움직인 처음이자 마지막....

baka1 | 223.38.***.*** | 20.05.30 08:28

핀란드 소련전쟁도 없는데 먼 3대

bosenova | 39.118.***.*** | 20.05.30 07:43
BEST
bosenova

불분명한기록+덜유명함 등으로 밀린거 같은데 뭐 제가 선정한게 아니라서

무뇨뉴 | 222.112.***.*** | 20.05.30 07:46
bosenova

n대 다 뇌피셜임 그런 거 없음

Digital Forensic | 223.39.***.*** | 20.05.30 08:06
bosenova

꼬우면 니가 쓰던가

행복한소녀♡하와와상 | 210.106.***.*** | 20.05.30 08:10
bosenova

전투당시 기록된 온도. 그리고 후에 군에 끼친 영향력등을 봤을때 장진호전투는 미군 그리고 중공군 모두에게 큰 영향을 끼친 전투였음. 현재 주한미군은 알래스카에 주둔중인 미군과 동일한 수준의 방한장비를 갖추고 있음. 장진호전투는 단순 온도만 낮은게 아니라 지랄맞은 지형에 지랄맞은 기온과 주변환경 똥싸다 동사로 죽고 총 피하려고 엎드렸다가 중대단위 동사(중공군) 정말 연합군 미군 중공군 모두에게 대자연의 험악함을 보여준 전투였음.

죄수번호-1469261 | 203.232.***.*** | 20.05.30 08:42
죄수번호-1469261

알래스카하고 동급이라니 거의 트라우마급이었나보다;;

아알호메프 | 58.141.***.*** | 20.05.30 10:42
bosenova

꼬우면 니가 쓰던가(2)

루리웹-4362904702 | 115.86.***.*** | 20.05.30 10:56
아알호메프

여름엔 시체가 썩는 40도 온도 겨울은 -30도 미친나라라고 생각했을듯 ㅋㅋㅋㅋ

토요네 | 106.102.***.*** | 20.05.30 16:16
bosenova

여기 유머게시판임 역사책이 아니라...

DarkBerry | 221.151.***.*** | 20.05.30 18:00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

본문의 3개 중 둘이 러시안 동장군 맛 좀 봐라인데 그 러시안들이 수입산 동태가 되어버린게 핀란드니까 추움의 대단함(?)으로 따지면 결코 빠지기 힘들고, 규모도 기간도 영향도 상당함 다만 본문은 전투를 다루고 있는데 국가간에 몇년간 몇번에 걸친 전쟁이니까 단위가 다르긴 하지

죄수번호-3493859067 | 115.160.***.*** | 20.05.30 19:15

3개다 보급이 없었구나..

루리웹-2337220004 | 218.156.***.*** | 20.05.30 07:43
루리웹-2337220004

경영학의 어머니가 군사학인 이유이자 유통정보학의 어머니가 군사학인 이유 아 물론 군사학의 어머니는 지리학이지만..

빅세스코맨김재규 | 61.105.***.*** | 20.05.31 00:40
BEST

장진호 전투 미군+국군 : 전쟁빨리끝내려고 보급선 확보가 완전히 안된상태에서 무리한 진군,그나마 참모중에 보급확보하려고 애쓰던 사람이 있어서 동계대비가 조금은 됨 중공군 : 당시 대만인가 남쪽에서 전투하려고 대기하던부대 무리하게 투입되서 동계준비가 전혀안됨. 중공군이 미해병대를 향해 돌격하자 미해병대가 기관총을 쏨. 그걸 피하려고 엎드렸다가 중대규모가 그대로 동사한 경우도 있었다고함

짧은닉 | 121.163.***.*** | 20.05.30 07:44
짧은닉

지옥이네

루리웹-2388525374 | 106.102.***.*** | 20.05.30 08:00
짧은닉

저정도면 진짜 반란 같은게 일어나도 이상하지 않을거 같은데 그런 사실이 없는거 보면 신기하단 말이지... 그나저나 장진호 전투는 병x vs 병x 이라는 세기의 대결이었네;

죄수번호-812885249 | 121.157.***.*** | 20.05.30 08:40
죄수번호-812885249

공평하게 얼어뒤져서 불평이 없었을듯. 누구는 얼어죽는데 누구는 난로쐰다하면 그냥 반갈죽이겠지만

33857634 | 223.39.***.*** | 20.05.30 09:19
짧은닉

미군 기록에 그것도 있었음. 기관총을 쏘다가 멈추면 바로 총열이 얼어 붙어서 쏘질 못하는 경우가 자꾸 생기니까 그냥 전방 하늘로 놓고 갈기고 있었다고.

씨스터오브배틀 | 58.123.***.*** | 20.05.30 09:44
씨스터오브배틀

와 그렇게 얼었다 녹았다하면 총열 안깨지나...

밥값은하자 | 110.70.***.*** | 20.05.30 11:09
죄수번호-812885249

그나마 미군은 그 참모가 어떻게든 항공기착륙장 확보 및 제공권확보 및 보급품 공중투하로 살앗지

짧은닉 | 121.163.***.*** | 20.05.30 12:39
루리웹-2388525374

중공군 입장에선 리얼 헬이었을 듯. 엎드리고 있으면 추워 죽고 일어나면 총 맞아죽고.... 보통 ■■에 가까운 명령 내리면 총부리 돌려 장교부터 죽일텐데 말이죠.

마기엘 | 222.103.***.*** | 20.05.30 12:41
밥값은하자

수냉식 중기관총의 냉각수가 얼어서 터졌다는데 얼었다 녹았다 할만한 여유가 없었을거같다

요핑출렁이 | 210.113.***.*** | 20.05.30 12:44
짧은닉

그나마 미 해병 1사단장이 진군속도를 늦춰서 거기서 후퇴할수 있었다는거...

키리야 아오이☆ | 106.102.***.*** | 20.05.30 14:28
짧은닉

엎드렸다가 그대로 동사라니;;;

루리웹-2705960350 | 39.7.***.*** | 20.05.30 14:37
짧은닉

한중대 그대로 착해진거야?

Q평E평우리집72평 | 58.226.***.*** | 20.05.31 05:00
BEST

그나마 장진호에서 미군은 제공권를 가지고 있던 상태라 살기위한 보급이 가능해서 비교적 덜 피해를 입고 후퇴했지만 중공은 보급은 개뿔이 진짜 얼어죽기 바빴지.

정모대사 | 211.246.***.*** | 20.05.30 08:05
정모대사

근데 그 보급마저 딱딱한 바닥?때문에 1/4만 사용가능했다던데..

에시비 | 183.104.***.*** | 20.05.30 08:38

장진호 전투하면 투시롤부터 떠오름

Enjoy Your Life | 125.181.***.*** | 20.05.30 08:08
Enjoy Your Life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로봇박이 | 211.246.***.*** | 20.05.30 08:29
Enjoy Your Life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로봇박이 | 211.246.***.*** | 20.05.30 08:29

바람 안불어도 -30도 찍었을거같은데... 바람 불고 습도 콤보 맞으면 저렇게 45도 찍는거고... 워낙 산이 많은 지형이라 높은데일수록 바람이 안불수가 없으니...

[이방인] | 180.65.***.*** | 20.05.30 08:08
[이방인]

정보) 바람과 습도는 기온과 상관이 없고 체감기온과 관련이 있다 -45도에서 바람불면 체감기온은 -60 찍었을듯 ㄷㄷ

初音未来 | 124.50.***.*** | 20.05.30 08:52
[이방인]

영하니까 습도는 뭐 안 봐도...

써냔 | 222.117.***.*** | 20.05.30 18:25

장진호 하면 기관총을 연사해도 달궈지지 않는다는 흠좀무한 기록이 실존하지.

あかねちゃん | 112.163.***.*** | 20.05.30 08:18
あかねちゃん

ㅁㅊ

돌고래를보면참을수없어서유감빌런 | 180.69.***.*** | 20.05.30 08:24
あかねちゃん

탄만 있으면 무한발사!

루리웹-2337220004 | 218.156.***.*** | 20.05.30 08:42

뭔 시벌 날씨가 러시아보다 추워??

4577|| | 49.164.***.*** | 20.05.30 08:22
4577||

시베리아에서 오는 취위에다가 바람이 미친듯이 붐

루리웹-9106640088 | 211.36.***.*** | 20.05.30 17:19

아마 저 장진호 전투에서 마오쩌둥 큰 아들돋 되짓한걸로 알고 있는데 틀린가요?

노홍자 | 39.7.***.*** | 20.05.30 08:24
노홍자

틀린 거 맞아요 국가 최고수장의 귀하신 아들을 미쳤다고 실전에 투입하겠습니까 전투와는 하등 상관없는 후방기지에서 안전한 행정병 역할이나 맡기는 게 최선이고 실제 러시아어 통역병으로 후방에서 꿀 빨면서 근무하다 걍 폭격기 폭격맞고 뒈진거지 장진호 전투와는 아무 상관없어요

노트북클럽 | 175.214.***.*** | 20.05.30 08:32
노홍자

마오 큰아들은 김일성한테 하사받은 계란먹을려고 하다가 막사에서 폭격공습으로 뒈짓함

Airless | 119.196.***.*** | 20.05.30 08:53

한국전쟁을 미국에서는 The coldest war 라고도 부른다

유돈노 | 59.14.***.*** | 20.05.30 08:24

혹한기떄 -15도에서도 얼어 뒤지겠다 생각했는데 -45는 미쳤네 ㅋㅋㅋ

힐셋 | 122.35.***.*** | 20.05.30 08:24

장진호 전투가 미쳤던게 너무 춥다보니 공기밀도가 올라가서 총기류 사거리가 줄어버렸단게 미친거 같았음.

ㅁㅂㅁㅁ | 119.196.***.*** | 20.05.30 08:25
ㅁㅂㅁㅁ

피조차 금방 얼어 붙어서 과다출혈로 죽은 사람은 오히려 감소한 편이라는 얘기도 미쳤었지(.....)

데쓰노트 소비에트에디션 | 125.181.***.*** | 20.05.30 11:06

한국과 자유를 지키기위해 싸워준 참전용사들에게 너무 감사하다

RSAA16488425 | 218.148.***.*** | 20.05.30 08:45

저기가 함경북도 보다 위도가 낮은데도 저렇게 추운 곳이였구나

루리웹-3466378544 | 124.63.***.*** | 20.05.30 08:51

독일이 소련친 이유가 겨울전쟁 때 핀란드한테 고전하고 굴욕적인 피해를 입은것을 보고 독일이 충분히 승산 있다고 얕잡아봤다가 개털림

Airless | 119.196.***.*** | 20.05.30 08:55
Airless

솔직히 딱 독일이 침공했을때가 소련군이 최악의 막장이었던건 사실인데... 그래도 그렇지 소련이라는 나라 자체가 독일이 비빌만한 수준이 아니었다는게...

놀란양겨자 | 211.34.***.*** | 20.05.30 11:08
놀란양겨자

1차 대전에는 털어 먹었으니까

파이썬의성배 | 24.148.***.*** | 20.05.30 11:28
Airless

소련도 영국 물자 보급 안받았으면 밀렸지.. 그다음 연합에 들어가 싸울만 했음.

NASDAQ | 119.194.***.*** | 20.05.30 14:48
놀란양겨자

El당시 독일은 소련 털어먹을정도로 강했슴. 다만 독일 혼자서 전선을 그정도로 넓히는건 아무리 독일이 당시 최강대국중 하나여도 무리였던거지

meesh | 223.38.***.*** | 20.05.30 16:41

저 장진호가 있는 위도와 비슷한 위치에 있는 도시로 마드리드, 나폴리, 뉴욕이 있다. 스탈린그라드(현 볼고그라드) : 북위 48도 모스크바 : 북위 55도 장진호 : 북위 40도

작안의샤아 | 122.42.***.*** | 20.05.30 11:17
작안의샤아

마드리드, 나폴리 보니까 지중해성 기후의 위엄이네.

畑ランコ | 110.70.***.*** | 20.05.30 12:24

거짓말 안하고 한반도 겨울 절정이면 현재 군대로도 못 밀거 같음 ㄹㅇ

광삼 | 211.58.***.*** | 20.05.30 11:39
광삼

국방부 : 그래서 겨울에도 문제없는 포를 준비했습니다. 포만으로는 걱정이라고요? 그래서 4t짜리 미사일도 준비했습니다.

오토_폰 비스마르크 | 223.33.***.*** | 20.05.30 11:54
광삼

???:추위에 강한 포를 만들겟다

Judau Ashta | 118.235.***.*** | 20.05.30 17:03
광삼

포로도 못밀거 같다. 저정도면 다얼어서 기갑도 못움직일거 같아. -45

발목잡힌자 | 14.47.***.*** | 20.05.31 02:44

대관령 혹한기 갔을때 연료 디젤빼고 모든게 다 얼어서 주옥같았던적이 있었지.... 참기름도 얼고 고추장도 얼고 맛스타도 얼고 참치캔도 얼고 맛다시도 얼어버리는 극한의 현장....

츤데레시키 | 131.147.***.*** | 20.05.30 12:15
츤데레시키

ㅋㅋㅋ 혹한기 때 A형 천막 치라고 하길래 눈 치우고 땅 파는데 야삽으로 찍으면 땅에서 불꽃이 튀었음. 나무 손잡이 몇 개 해먹었는데 행보관이 야삽 부러지는 현장을 보고도 그냥 'ㅆㅂ' 한 마디 하고 갔음 ㅋㅋㅋ

일용 아범-586 | 121.169.***.*** | 20.05.30 17:11
일용 아범-586

ㄹㅇ 공감 ㅋㅋ 양구에서 군생활했는데 혹한기 나가서 미리 작업 안쳐놓은 곳에 땅깔일 있었는데 곡괭이로 존나 쌔게 찍었더니 불꽃 팍 튀면서 한 1센티 파였나 ㅋㅋㅋ

카스케 | 128.134.***.*** | 20.05.31 06:00

러시아랑 비교당하는 우리나라 대체 뭐냐

야자와 니코니코 | 14.36.***.*** | 20.05.30 12:32
야자와 니코니코

러시아 서부는 그나마 러시아 치고는 따뜻한 동네라서? 추운 나라의 따뜻한 곳 vs 그냥 그런 나라의 추운 곳

케장사생팬 | 211.247.***.*** | 20.05.30 17:50

우리나라의 겨울이 너무 추워서 겨울만 넘기자,,,라고 헀는데 겨울지나니 눈이 녹으면서 온천지가 진흙탕으로 변하면서 차량들이 이동을 못해서 개고생,,,

팬더롤링어택 | 211.229.***.*** | 20.05.30 12:46
팬더롤링어택

위에 모스크바 전에서 나오는 차라리 라스푸티차가 나았다의 라스푸티차가 1년내내 내리는 비와 눈에 젖은 땅이 녹았다 얼었다를 반복하며 형성된 동유럽권의 악명높은 뻘밭임..

티아티스 | 39.113.***.*** | 20.05.30 15:19

한겨울에 산에 임로내는 현장 가본적 있는데 장비 시동켤때 계기판에 영하 18도 뜸.. 남쪽인데.. 옷 세겹으로 껴입고 방한 장갑에 목도리에 꽁꽁 싸맸는데도 존나 춥더라 ㄷㄷ 전방에서 군복무 하신분들 존경합니다

Laerad | 121.149.***.*** | 20.05.30 13:57

아니 장진호가 더 북쪼에 위치한 모스크바보다 춥다는게 어이없네 ㄷㄷㄷㄷㄷㄷㄷ

지도성애자 한스크렙스 | 210.204.***.*** | 20.05.30 15:00
지도성애자 한스크렙스

그때 여름 낙동강 전선은 40도를 찍음 ㅋㅋㅋㅋㅋ

토요네 | 106.102.***.*** | 20.05.30 16:17

얼어죽는다는건.. 으악!->죽음 이 아니고.. 추워서 움직일 수도 없고 움직이면 더 추우니까 그저 추위의 고통속에 몸을 동그랗게 말고 버티고 있는데 고통속에서 정말 편안하게 잠기운이 옴..고통에서 편안함을 찾는 방향으로 자동적으로,무의식적으로,잠을 거부할 수 없듯이 잠자지 않으려고 버티는 꿈을 꾸면서 얼어죽음.. 그렇기에 집단으로 동사하는 일이 있음

루리웹평균지능아 | 211.36.***.*** | 20.05.30 15:28
루리웹평균지능아

그 편안함을 거부해야 안 죽는거구나.

히오스마인 | 223.62.***.*** | 20.05.30 17:07

한겨울 밤에 철원에서 방공초소 근무서는데 한사람은 초소밖에서 대공경계 한사람은 초소 내에서 무전 대기하는데. 고참이 밖에 서야해서 나가서 서있는데 시바.. 내복입고 활동복입고 전투복입고 방한피복 D형입었는데도 얼어디질뻔.. 영하 30도에 바람이 부는데 칼바람이 이런거구나 하고 느낌.

100만톤라이더킥 | 119.198.***.*** | 20.05.30 15:42
100만톤라이더킥

펄펄 끓는 물을 수통에 넣고 들어가도 좀 있다가 보면 수통 속의 물이 흔들리며 얼어버려서 '슬러시' 처럼 됨. ㅋㅋ

일용 아범-586 | 121.169.***.*** | 20.05.30 17:13
100만톤라이더킥

진짜 온갖 방한용품을 다 뚫고 들어오는데 미침

카스케 | 128.134.***.*** | 20.05.31 06:01

진짜 추울때 숨 들이쉬면 콧속의 점막이 얼어가는 느낌이었다가 내쉬면 다시 녹음

llillliill | 14.32.***.*** | 20.05.30 15:56

히잌..

갱마빌런 | 61.254.***.*** | 20.05.30 17:04

양구, 철원도 정신나간 기온차를 자랑하죠

중년디쟈너 | 112.186.***.*** | 20.05.30 17:15

미친듯이 추우면 잠이 솔솔옴 미처버림

블랙미노타우르스 | 58.228.***.*** | 20.05.30 17:19
블랙미노타우르스

그리고 자는듯이 죽어버리지...

오필 | 121.144.***.*** | 20.05.31 00:35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파동함수의신 | 116.32.***.*** | 20.05.30 17:42

동계 ㅅㅂ

rosse | 1.233.***.*** | 20.05.30 18:14

아닉 ㅋㅋㅋ아바타 내가 아는 인물이네 ㅋㅋㅋㅋ

데크라니안 | 223.62.***.*** | 20.05.30 19:09

혹한기 하니깐 생각나는게 아침에 일어나서 전투화를 신었는데 발가락을 막 망치로 치는듯한 고통이 생각난다 ㄷㄷㄷ 진짜 참전용사에게 감사해야 합니다.

블랙발키리 | 1.246.***.*** | 20.05.31 00:35

장진호전투는 페니실린 앰플이 다 얼어터질 정도라서 의무병들이 초긴장탔는데 존나게 추워서 의외로 감염증은 거의 없었다는게 유우머 겨울전쟁은 핀란드 동부에 넓게 펼쳐진 침엽수림+늪지대를 잘 모르던 러시아군이 핀란드 유격대의 게릴라전 유인에 말려서 휘둘리다가 늪지대 트랩에 걸려서 다 뒤진거였지 추워서 뒤진건 아니었음.

오필 | 121.144.***.*** | 20.05.31 00:35

장진호는 저 두곳보다 한참 밑인데... -45 ㄷㄷㄷ

발목잡힌자 | 14.47.***.*** | 20.05.31 02:37

프사 누구임?

어중간한문법나치 | 58.123.***.*** | 20.05.31 09:23

꺼라위키보니까 설사하다가 항문부터 동상에 걸려서 죽어간다는거보니까 진짜 기겁하게 되네...

Raelive | 211.185.***.*** | 20.05.31 10:48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목록보기


위로가기
말랑뽀잉 | 추천 0 | 조회 1 | 날짜 11:28
김창식 | 추천 0 | 조회 22 | 날짜 11:28
Lauren759 | 추천 1 | 조회 83 | 날짜 11:27
쏘오쿨 | 추천 0 | 조회 85 | 날짜 11:27
밥먹고싶다 | 추천 0 | 조회 23 | 날짜 11:27
샴넬 | 추천 0 | 조회 76 | 날짜 11:27
Starshiptostars | 추천 5 | 조회 161 | 날짜 11:27
감동브레이커 | 추천 1 | 조회 187 | 날짜 11:27
해삼수프 | 추천 0 | 조회 63 | 날짜 11:26
로제마인™ | 추천 0 | 조회 127 | 날짜 11:26
흐히히하 | 추천 0 | 조회 76 | 날짜 11:26
루리웹-3203587702 | 추천 0 | 조회 101 | 날짜 11:26
으음? | 추천 0 | 조회 43 | 날짜 11:26
비스카르트 | 추천 4 | 조회 130 | 날짜 11:26
PureSilver | 추천 0 | 조회 57 | 날짜 11:26
극각이 | 추천 1 | 조회 135 | 날짜 11:25
도라이 | 추천 0 | 조회 77 | 날짜 11:25
쩌곰 | 추천 2 | 조회 82 | 날짜 11:25
클린한🦊뉴비 | 추천 1 | 조회 137 | 날짜 11:25
니미핸드릭스 | 추천 1 | 조회 226 | 날짜 11:25
Pecorando | 추천 1 | 조회 165 | 날짜 11:25
민트케익 | 추천 0 | 조회 69 | 날짜 11:25
토코♡유미♡사치코 | 추천 0 | 조회 65 | 날짜 11:25
멜트릴리스 | 추천 0 | 조회 1 | 날짜 11:24
데스피그 | 추천 1 | 조회 5 | 날짜 11:24
배틀레인저 | 추천 0 | 조회 7 | 날짜 11:24
루리웹-0794977839 | 추천 9 | 조회 58 | 날짜 11:24
마저기 | 추천 2 | 조회 70 | 날짜 11:24

1 2 3 4 5


글쓰기
유머 BEST
힛갤
오른쪽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