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장사 9년만에 처음있는 일...jpg


글꼴
-
+
100%

 

 








삭제
수정
신고



댓글 17
1


BEST
후 이번엔 또 어떤 진상일까 했는데 다행..
치킨밖에모르는바보 | 59.15.***.*** | 20.10.27 09:10
BEST
반대로 생각하면 9년동안 보답이라도 한 손님이 없었다는 거잖아...
알파리우스 | 223.62.***.*** | 20.10.27 09:13
BEST
아 훈훈해
소드라이버 아카리 | 211.36.***.*** | 20.10.27 09:08
BEST
세상엔 별 이상한 진상도 드럽게 많지만 이렇게 마음 따듯한 이웃도 있답니다.
피카츄배말랑해 | 220.125.***.*** | 20.10.27 09:13
BEST
근데 다른사람 물건이나 돈 주웠을때 돌려주는게 당연한건데 가끔보면 당연한거 한거가지고 선행이니 뭐니 하는사람들 많더라
fishedabdomen | 117.53.***.*** | 20.10.27 09:14

아름답다

반다비 | 112.161.***.*** | 20.10.27 09:07
BEST

아 훈훈해

소드라이버 아카리 | 211.36.***.*** | 20.10.27 09:08
BEST

후 이번엔 또 어떤 진상일까 했는데 다행..

치킨밖에모르는바보 | 59.15.***.*** | 20.10.27 09:10
BEST

반대로 생각하면 9년동안 보답이라도 한 손님이 없었다는 거잖아...

알파리우스 | 223.62.***.*** | 20.10.27 09:13
알파리우스

그게 보통이 아닐까? 저 편지 쓰신분이 착하신거고

에버가든 덕후 | 211.36.***.*** | 20.10.27 09:43
BEST

세상엔 별 이상한 진상도 드럽게 많지만 이렇게 마음 따듯한 이웃도 있답니다.

피카츄배말랑해 | 220.125.***.*** | 20.10.27 09:13
BEST

근데 다른사람 물건이나 돈 주웠을때 돌려주는게 당연한건데 가끔보면 당연한거 한거가지고 선행이니 뭐니 하는사람들 많더라

fishedabdomen | 117.53.***.*** | 20.10.27 09:14
fishedabdomen

그만큼 세상이 각박해진거야...

카르디피 | 223.62.***.*** | 20.10.27 09:16
fishedabdomen

이젠 안당연한게 됐어 .......ㅠ

시현류 | 207.244.***.*** | 20.10.27 09:28
fishedabdomen

당연한거긴 하지만, 걍 경찰에 맡기거나 방치하는 케이스도 많고 예의 표시 안하는 사람도 ㅈㄴ많음. 오히려 보따리 내놓으라는 식으로 말하는 놈도 많고. 백화점 분실물 센터 일해보면 개씹노답ㅋㅋㅋ 동조선 분실물 센터에서 일해봤는데 진상도 개많아...ㅋㅋ

오돌오돌오돌뼈 | 119.25.***.*** | 20.10.27 09:30
fishedabdomen

세상이 바뀐거지

신분세탁기 | 61.96.***.*** | 20.10.27 09:31
오돌오돌오돌뼈

경찰에 맡기거나 방치하면 오히려 땡쓰임

흑묘 | 223.38.***.*** | 20.10.27 09:37

긴장하고 봤다가 한시름 놨다

약중독고양이 | 59.24.***.*** | 20.10.27 09:14

핸드폰 지갑 이런거는 한번 잃어버리면 정말 아찔하지. 한참을 잊고있다가 헐레벌떡 다시 돌아갔을 때 잘 보관해주는 분들 너무 고마움.

울트라 마린 | 58.123.***.*** | 20.10.27 09:14

편지에 감사함이 묻어나오네

조☆잘 | 118.235.***.*** | 20.10.27 09:30

휴대폰 한번 잃었다가 찾았지만 잃어보니 아무것도 못하겠더라구요. 가족들 전화번호 조차 기억이 안날 정도로 다급해지고 오만상 걱정에 잠도 못자고 ㅜㅜ

SOMA0076 | 221.157.***.*** | 20.10.27 09:38

예전에 대딩때 지갑을 잃어버려서 경찰서에서 연락온 적이 있음. 보통은 찾아도 신분증만이라도 건지면 다행인데, 그때는 얼마안되는 현금(당시 전재산 ㅡㅡ)까지 다 있어서 찾아준 사람에게 너무너무 고마워서 경찰에게 누가 주워줬냐고 사정하며 물어봤음. 어디 짜장면집 사장님이 버스에서 주웠다길래 당장 그집에 가서 혼자 홀에서 짜장면 한그릇 먹고, 계산하면서 사장님께 지갑 주인이라고 너무 감사하다고 거듭 감사하고 온 적이 있었음. ㅋㅋ 그뒤로 먹고 싶은거 있음 어디 식당가서 혼자 잘 먹는, 행복한 아싸가 됨 ㅋ

그랩크모닥크바시퓨드프에엥 | 165.229.***.*** | 20.10.27 09:57


1
목록보기


위로가기
유머 BEST
힛갤
오른쪽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