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친구 층간소음 해결법.


글꼴
-
+
100%

 

친구가 전역하고 아버지랑 아파트에서 둘이 살았는데,

얘는 복학까지 주 3,4번 새벽알바 갔다가 점심에 왔음.

당연히 늦은 오후면 자빠져 잤는데,

위층 ㅅㅏ는 5,7살 남자애들이 유치원, 초등학교 끝나는 그 시간부터 미쳐 날뛰었음.

 

친구는 워낙 여려서 소심하게 쪽지 붙이는 것 말고는 아무 항의도 못하고, 친구 아빠가 가서 얘기했는데.

 

애기들이 아파트 놀이터는 너무 심심하다고 안 간다는 거임.

 

이해가는 게 친구네 아파트는 조금 가난한 분들이 산다는 곳이라 그런가 놀이터가 형편없었음. 진짜 철거비 아까워서 냅두는 느낌? 아저씨들 흡연장 이상도 이하도 아니었지.

 

그렇게 고통스러운 나날을 보내던 친구는, 어느 날 드물게 놀이터에서 모래장난이나 치는 위층 꼬마들을 봄.

 

그리고 충동적으로 집에 달려가서 군대에서 샀던 배드민턴채랑 가지고 내려옴. 진짜 무념이었다는데 아마 얘들이 놀이터에서 뛰어야 저녁에 집에서 안 뛴다는 생각은 했겠지.

 

그리고 애들한테 조금 세게 쥐어주고

 









삭제
수정
신고



댓글 2
1


BEST
(다음날 오전)쾅쾅쾅ㅇㅇ쾅 아저씨 놀아요!
칭찬봇 | 223.39.***.*** | 20.11.28 09:22
BEST

(다음날 오전)쾅쾅쾅ㅇㅇ쾅 아저씨 놀아요!

칭찬봇 | 223.39.***.*** | 20.11.28 09:22

근데 늦은 오후면... 밤도 아니고.

엘사♥잭프로스트 | 14.33.***.*** | 20.11.28 09:22


1
목록보기


위로가기
사쿠라치요. | 추천 0 | 조회 1 | 날짜 23:21
혐오 억제용계정 | 추천 0 | 조회 1 | 날짜 23:21
protoss666 | 추천 0 | 조회 1 | 날짜 23:21
벵야 | 추천 0 | 조회 7 | 날짜 23:21
베네치아의 약물상인 | 추천 0 | 조회 4 | 날짜 23:21
Markov_Quest | 추천 0 | 조회 21 | 날짜 23:21
인간의부스러기 | 추천 0 | 조회 10 | 날짜 23:21
조직내 투명인간 | 추천 0 | 조회 7 | 날짜 23:21
루리웹-4799479946 | 추천 0 | 조회 5 | 날짜 23:20
다림 | 추천 1 | 조회 49 | 날짜 23:20
(●'◡'●) | 추천 0 | 조회 48 | 날짜 23:20
루리웹-3634321398 | 추천 1 | 조회 33 | 날짜 23:20
별을 쏜다 | 추천 0 | 조회 23 | 날짜 23:20
루리웹-7816844047 | 추천 0 | 조회 71 | 날짜 23:20
소비에트 공주 | 추천 0 | 조회 151 | 날짜 23:20
시엘라 | 추천 0 | 조회 18 | 날짜 23:20
친친과망고 | 추천 3 | 조회 91 | 날짜 23:20
잉여소녀 | 추천 0 | 조회 33 | 날짜 23:20
lsgg9767 | 추천 3 | 조회 134 | 날짜 23:20
리볼트♭ | 추천 0 | 조회 78 | 날짜 23:20
달달한 뱀사탕 | 추천 0 | 조회 52 | 날짜 23:20
AG-2C 세이렌 | 추천 0 | 조회 3 | 날짜 23:19
고품격유머 전문가 | 추천 0 | 조회 7 | 날짜 23:19
안폭 | 추천 0 | 조회 7 | 날짜 23:19
張星彩 | 추천 2 | 조회 11 | 날짜 23:19
lsgg9767 | 추천 4 | 조회 33 | 날짜 23:19
vavavavavva | 추천 1 | 조회 9 | 날짜 23:19
()찌찌 | 추천 0 | 조회 19 | 날짜 23:19

1 2 3 4 5


글쓰기
유머 BEST
힛갤
오른쪽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