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유머] 사우론 시점에서 보는 반지의 제왕 요약


글꼴
100%
-
+

 

 

 
 
 
 


웬 호빗인지 호빵인지 하는 것들이 내 반지를 가지고 있군.

 
 
 

귀쟁이랑 말 더럽게 안들어처먹는 난쟁이랑 인간들도 내 반지의 정체를 알았군.


 

흠...

 

생각해보자.

 

내 절대 반지로 이것들이 뭘할까?


 


 


 


 


 


 


 


 


 


 



 


 


1. 절대반지를 숨기고 보호한다


 


 


꽤나 말 되는 선택지

 

파괴하기는 거의 불가능하니

 
 

꼭꼭 숨겨 둘 수 있어.




 


 



 


 


2. 절대반지로 사우론에 맞서자

 

제일 골 때리는 상황이네.


 

 

절대반지의 유혹력을 극복할 존재는 없기에 


강대한 누군가가 호빗에게서 반지를 가져가고


 

내 반지를 이용해 나를 없애려 들지 몰라.




 


 



 


 


3. 절대반지를 온갖 위험을 무릎쓰고 모르도르로 들어가


 


그 가운데 운명의 산까지 가져가서 불속에 던진다


 


 


 


ㅋㅋㅋㅋㅋ


 


정면으로 와주면 고맙고 ㅋㅋㅋ


 


근데 뒷길로 와주면 더 고맙지


 


 


 


 


 


 


 




 


  


반지를 파괴하기 위한 백도어 루트


 


 


 



 


 


나즈굴들의 본거지이자


 


오크 대군이 징집되어있는 요새, 미나스 모르굴


 


 



 


 


산맥을 거의 직선으로


 


구름을 뚫고 올라가는 계단


 


 



 


 


공포의 통로


 


 



 


 


그리고 그 안에 도사리는


 


고대의 마물


 


 



 


 


그걸 넘으면 드러나는 오크들이 우글거리는


 


키리스 웅골 감시탑


 


 



 


 


(원작에서 나온) 침입자를 보면


 

침입자를 마비 시키고

 
 
 

그럼에도 통과했을시 경적을 울리는 방범 석상


 


 



 


 


그 너머에는 오크들이 바글거리는


 


모르도르의 평원


 


 


먹을 것도, 마실 물 한 모금도 없다


 


 게다가 실시간 감시하는 사우론의 눈


 


 


 


 


 


 


 




 


 


 


 


 



 


 


 


 ㅋㅋㅋ 백도어?


말도 안 되지.


 


중간까지 오다가 유혹에 빠져서 미치거나


나한테 걸려서 뒤질거야


 


그래. 2번이다.


아무리 생각해도 2번이야.


마침 아라곤이 내 선발대 다 박살내고


 그 망할 칼 들고 나한테 협박 전화도 했고


또 앞마당까지 쳐들어 왔네?


 


어리석은 것들. 나의 강력한 군대로 네놈들을 짓밟고 중간계는 나 사우론이 다스린...

 

 

 

 

 

 

 

 

 

 

 

 

 

 

 

 

 

 

 

 

 

 

 

 

 

 


 


 


 


 


 


 


 


 


 


 


 


 


 


 


 


 


 


 


 


 


 


 


 


 


 


 


 


 


 


 


 

 

 

이런 미친 시부럴! 백도어였다고!!!!!!!!!!!???

 

 

 

 

 

 

 

 

 

저 순간까지 절대 백도어는 없다고 확신하던 사우론은 프로도가 용광로 앞에서 반지를 끼는 순간

백도어였단 걸 알게 된다

 




1

댓글 27
BEST
그는 굉장히 현명한 자이고, 그렇기에 그가 가진 악의 저울로 일을 정확하게 측정하겠지 그러나 그가 알고 있는 유일한 기준은 욕망, 권력을 향한 욕망 뿐이네. 그는 누가 반지를 거부하거나 파괴하리란 생각은 아예 할수 없어. 그래서 우리는 어리석은 길로 가야 하네. 비록 어리석은 길이지만, 절망의 길은 아니야. 절망은 모든 희망을 놓고 낙담한 자의 길이니. 우리가 가는 길은 모든 것을 검토한후, 유일하게 가능성이 있는 필연의 길이네. (반지원정대 2권. 씨앗을 뿌리는 사람들, 119pg)
DDOG+ | 175.113.***.*** | 21.08.02 04:25
BEST
호빗의 미친 악내성이 저걸 성공시켰다고들 많이 얘기하지만, 사실 죽음늪과 키리스 옹골로 안내해준 골룸이 없었으면 프로도샘의 모르도르 입성은 불가능했음. 더군다나 반지 막타친건 사실상 골룸의 몫이 컸지. 그리고 그 골룸은 사우론이 "너 가서 깽판 좀 쳐봐라ㅎ" 하고 풀어준거고.
DDOG+ | 175.113.***.*** | 21.08.02 04:26
BEST
그냥 죽지 않을 뿐 아무것도 못함 사악하지만 무해한 유령이 된다고 했음
루리웹-9999999 | 59.26.***.*** | 21.08.02 05:14
BEST
간달프 왈 "사우론은 반지의 파괴를 절대 생각할 수 없다" 그리고 아라고른의 도움도 있긴 했지만 어쨌든 이 예측은 기가 막히게 들어맞음
Typescript | 203.230.***.*** | 21.08.02 04:21
BEST
샘 : 되던데요
확인불명 | 39.7.***.*** | 21.08.02 04:23
BEST

간달프 왈 "사우론은 반지의 파괴를 절대 생각할 수 없다" 그리고 아라고른의 도움도 있긴 했지만 어쨌든 이 예측은 기가 막히게 들어맞음

Typescript | 203.230.***.*** | 21.08.02 04:21
BEST
Typescript

그는 굉장히 현명한 자이고, 그렇기에 그가 가진 악의 저울로 일을 정확하게 측정하겠지 그러나 그가 알고 있는 유일한 기준은 욕망, 권력을 향한 욕망 뿐이네. 그는 누가 반지를 거부하거나 파괴하리란 생각은 아예 할수 없어. 그래서 우리는 어리석은 길로 가야 하네. 비록 어리석은 길이지만, 절망의 길은 아니야. 절망은 모든 희망을 놓고 낙담한 자의 길이니. 우리가 가는 길은 모든 것을 검토한후, 유일하게 가능성이 있는 필연의 길이네. (반지원정대 2권. 씨앗을 뿌리는 사람들, 119pg)

DDOG+ | 175.113.***.*** | 21.08.02 04:25
DDOG+

사우론: ㅈ간 네버체인지. 히히 이걸 누가 거부할수 있겠어!! 샘: ㅇㅇ? 사우론: ㅇㅇㅇㅇㅇ?;;;;

과금없찐 | 125.186.***.*** | 21.08.02 05:58

백도어 성공적

FLTA | 1.251.***.*** | 21.08.02 04:22
BEST

샘 : 되던데요

확인불명 | 39.7.***.*** | 21.08.02 04:23
BEST

호빗의 미친 악내성이 저걸 성공시켰다고들 많이 얘기하지만, 사실 죽음늪과 키리스 옹골로 안내해준 골룸이 없었으면 프로도샘의 모르도르 입성은 불가능했음. 더군다나 반지 막타친건 사실상 골룸의 몫이 컸지. 그리고 그 골룸은 사우론이 "너 가서 깽판 좀 쳐봐라ㅎ" 하고 풀어준거고.

DDOG+ | 175.113.***.*** | 21.08.02 04:26
DDOG+

골룸을 죽일수 있었는데 살려준것도 호빗의 빌보지

포징 | 59.22.***.*** | 21.08.02 05:11
포징

빌보지....야해

포징 | 59.22.***.*** | 21.08.02 05:12
포징

프로도도 골룸 살려줌

바람의 소마 | 125.181.***.*** | 21.08.02 05:20
DDOG+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썸바리헲미 | 110.47.***.*** | 21.08.02 05:45

동공지진

가슴은엉덩이의모조품 | 211.250.***.*** | 21.08.02 04:43
가슴은엉덩이의모조품

저 당황스러움을 숨길수 없는 눈동자

MN[KL] | 183.105.***.*** | 21.08.02 05:14

일단 불사인 존재니까 물리적 신체외에는 소멸하지는 않았을텐데. 영원히 흑역사로 남겠네 ㅋㅋㅋ

Kaether | 115.22.***.*** | 21.08.02 05:04
BEST
Kaether

그냥 죽지 않을 뿐 아무것도 못함 사악하지만 무해한 유령이 된다고 했음

루리웹-9999999 | 59.26.***.*** | 21.08.02 05:14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펭더 | 116.82.***.*** | 21.08.02 05:18

리바텔포 들고 시작하자마자 잠수탄 마이가 게임 55분후 한타중에 상대본진에 텔탄상황

퍽퍽해 | 222.109.***.*** | 21.08.02 05:24

근데 사우론은 왜 반지 사라지니깐 같이 뒤짐? 너무 열불이 나서 홧병으로 죽은건가

깜바리마스! | 223.33.***.*** | 21.08.02 05:25
깜바리마스!

사우론이 가진 사악한 힘의 상징? 대충 그런거임 대충 리치의 라이프베슬 같은거지 지 레벨드레인해서 반지에 인챈트 한 찐따...

퍽퍽해 | 222.109.***.*** | 21.08.02 05:29
깜바리마스!

사우론의 힘이 담긴 반지라고 생각하면 됨. 근데 그 힘이 뿅하고 사라져버리니 그대로 육체도 소멸하는거지. 그래서 사우론의 최후는 정말 사악한 악령인데 아무것도 못하는 악령이 됨 ㅋㅋㅋㅋ

K_M_L | 119.192.***.*** | 21.08.02 05:34
깜바리마스!

반지자체가 사우론 영혼 반 뜯어서 만든건데 전투에서 반지뜯기고 져서 육체가 없어짐 그래서 반지로 겨우겨우 연명하면서 가지고와 하는데 그게 터져버리면서...

zkvhxp3 | 117.111.***.*** | 21.08.02 05:39

이건 소설속에서 직접적으로 묘사가 나오는데 3번 시나리오는 아예 논외임 전 세계 어떤 보물보다 가치있는 보물을 버리려고 하는 것을 아예 상상하지 못함 만약 사우론이 그걸 염려했다면 사우론의 눈에 걸려서 입구컷 당했을 거라고 직접적으로 말함

루리웹-5752684363 | 113.192.***.*** | 21.08.02 05:29

골룸의 존재는 필연적이었다. 반지에게 있어서는 라그나로크의 수트르 같은 존재였을거야. 아무리 약하고 병들고 쓸모없는 유게이 같은 골룸이지만 최후에는 절대반지의 최후를 위한 결정적인 역활을 하게 되지.

Maximo | 49.161.***.*** | 21.08.02 05:38
Maximo

그래서 골룸이 반지끼고 핑거스냅하면서 나는 필연적이라고 했구나.

페르난데스라치오 | 61.76.***.*** | 21.08.02 07:52

사우론 : (죽으면서) 혹시 모르니 던지는 곳 근처에 초소와 경비병만 배치했어야 ㅜㅜ

벨지안민트초콜릿 | 118.36.***.*** | 21.08.02 06:00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프로도 : 뉴비님. 이번에는 백도어로 해볼게요.

개작두 | 118.235.***.*** | 21.08.02 06:23

프로도가 반지낀 순간 사우론의 감정이 소설속에서는 분노와 두려움 때문에 질식할 지경이라고 묘사했음.

Kalar | 119.70.***.*** | 21.08.02 06:51

모르고스 돌아오면 살려달라고 해야지 그 때까지 존버~

쌀맛김 | 112.187.***.*** | 21.08.02 06:53
댓글 27
1
목록보기
위로가기
코우_ | 추천 0 | 조회 1 | 날짜 00:26
이세계멈뭉이 | 추천 0 | 조회 1 | 날짜 00:26
푸규루 | 추천 0 | 조회 3 | 날짜 00:26
☞패닉상태 | 추천 0 | 조회 8 | 날짜 00:26
BAYERN MÜNCHEN | 추천 1 | 조회 31 | 날짜 00:25
adoru0083 | 추천 0 | 조회 4 | 날짜 00:25
_Sivv_ | 추천 0 | 조회 6 | 날짜 00:25
우즈읏! | 추천 0 | 조회 23 | 날짜 00:25
MRHEE | 추천 0 | 조회 22 | 날짜 00:25
루리웹-3306791006 | 추천 0 | 조회 44 | 날짜 00:25
굴러다니는사람 | 추천 0 | 조회 28 | 날짜 00:25
ㄹㄹㅇㄹㄹ | 추천 1 | 조회 21 | 날짜 00:25
똥개 연탄이 | 추천 0 | 조회 14 | 날짜 00:25
브라우니안에산다 | 추천 0 | 조회 61 | 날짜 00:25
호망이 | 추천 1 | 조회 18 | 날짜 00:25
캅틴 블라드프라그 | 추천 1 | 조회 39 | 날짜 00:25
UniqueAttacker | 추천 2 | 조회 124 | 날짜 00:25
BAYERN MÜNCHEN | 추천 1 | 조회 1 | 날짜 00:24
평범한 덕후 | 추천 5 | 조회 3 | 날짜 00:24
긴박락 | 추천 1 | 조회 4 | 날짜 00:24
까렌다쉬 | 추천 0 | 조회 1 | 날짜 00:24
Maggeett | 추천 2 | 조회 1 | 날짜 00:24
약중독고양이 | 추천 0 | 조회 7 | 날짜 00:24
슈퍼빠워어얼 | 추천 0 | 조회 3 | 날짜 00:24
녜번째처녀 | 추천 0 | 조회 4 | 날짜 00:24
검은듀공 | 추천 0 | 조회 6 | 날짜 00:24
저격의 달인 | 추천 0 | 조회 16 | 날짜 00:24
그냥남자사람 | 추천 0 | 조회 3 | 날짜 00:24

1 2 3 4 5

글쓰기
유머 BEST
힛갤
오른쪽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