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BEST 펼치기

이런 새벽에 딱 좋은 이야기 : 때 이른 매장



글꼴

 

의학이 발달하지 않았던 과거에는

갑자기 몸이 굳어 쓰러지는 강직증

같은 병에 대해

사람이 죽었다고 판단을 해서 

매장을 시켜버렸다고 함 

 

그래서 

옛날 유럽에서 발견된 관짝들에는 

손톱자국이 엄청나게 많이 있는데 

그게 다 왜 생겼는지를 생각하면...

 

 

이런 것을 때 이른 매장 이라고 부르며

 

애드거 앨런 포 의 

자서전적인? 소설도 있는데 

 

 

때 이른 매장을 막기위한 방법으로 

동 서양에서는 여러가지 방법을 썼음

 

동양에서는 

3일장을 지냈고 

 

유럽에서는

시체가 다시 살아나는건 

흡혈귀 내지는 악마에 씌인 것이라고 해서

시체가 되살아나는 것을 막기위해

목을 잘라버리기도 했다 .... 

 

 

 

시대가 지나고 

서양에서는 때 이른 매장 의 폐해를 막기위해

무덤에 구리 튜브와 종을 달아놓기도 했다고

 

 

19세기 어느 마을의 묘지기 해롤드는 

어느날 밤 무덤에서 들리는 종소리를 듣고

아이들의 장난인지 바람에 울린 것인지

확인하러 갔는데

 

구리튜브 너머에서 

매우 다급한 젊은 여자의 목소리가 들려왔다

 

해롤드가 

 

"당신의 이름이 사라 오브라이언 이 맞습니까?"

 

라고 묻자 

여자는 그렇다고 대답했고 

 

"1827년에 태어난게 맞느냐"

 

고 묻자 여자는 역시 그렇다고 대답했다

 

 

해롤드는 마지막으로 

 

"묘비에는 1847년 00월 00일에 당신이 죽었다

고 써있소"

 

라고 말했고 

여자는 구리튜브를 통해 다급하게

 

사람들이 자신을 잘못 매장했다며 꺼내달라고

울부짖었다 

 

 

 

 

 

 

 

 

 

 

 

 

 

 

 

 

 

 

 

 

 

그러자 해롤드는 

 

구리관과 종을 뽑아버리고 

 

무덤을 향해 소리쳤다 

 

 

"지금은 1850년이다. 무엇이 되었건

네가 살아있는 인간이 아닌 것은 분명해!"

 

 

 

 






댓글 5 | 쓰기
1


음 재밌었다

Cheox | 118.235.***.*** | 19.12.11 06:03

오~묘지기 사이다

KIMBOP | 106.102.***.*** | 19.12.11 06:03

꺄악!

ㅋㅋ한심 | 125.203.***.*** | 19.12.11 06:03

끈질긴새끼! 3년을 묻었는데도 살아있다니

반다비 | 39.7.***.*** | 19.12.11 06:06

오메 슈벌.

라시현 | 112.150.***.*** | 19.12.11 06:08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목록보기


위로가기
_[RULIWEB] | 추천 367 | 조회 3248288 | 날짜 2017.04.29
사나입니다 | 추천 59 | 조회 16337 | 날짜 2020.01.22
배틀범버 | 추천 111 | 조회 18597 | 날짜 2020.01.22
WhateverUR | 추천 0 | 조회 2 | 날짜 00:05
베아코사랑해 | 추천 0 | 조회 6 | 날짜 00:05
제국 집행부대 | 추천 0 | 조회 10 | 날짜 00:05
낭만바보 김바보 | 추천 0 | 조회 16 | 날짜 00:05
오가타☆리나 | 추천 0 | 조회 21 | 날짜 00:05
Stain | 추천 0 | 조회 51 | 날짜 00:05
땅꽁당근 | 추천 0 | 조회 1 | 날짜 00:05
황교익 | 추천 4 | 조회 1 | 날짜 00:05
ParaD | 추천 0 | 조회 1 | 날짜 00:04
옹기봇 | 추천 0 | 조회 2 | 날짜 00:04
플레이브 | 추천 1 | 조회 6 | 날짜 00:04
WEEGEE | 추천 0 | 조회 5 | 날짜 00:04
헨리더 | 추천 0 | 조회 10 | 날짜 00:04
옆집有게이 | 추천 0 | 조회 10 | 날짜 00:04
광기조무사 | 추천 1 | 조회 49 | 날짜 00:04
쿠로사와다이아 | 추천 1 | 조회 22 | 날짜 00:04
대단한놈 | 추천 2 | 조회 58 | 날짜 00:04
Bloodyseraph | 추천 0 | 조회 14 | 날짜 00:04
캐럴 | 추천 0 | 조회 39 | 날짜 00:04
로스 블랑코스 | 추천 0 | 조회 44 | 날짜 00:04
142sP | 추천 1 | 조회 39 | 날짜 00:04
십장새끼 | 추천 2 | 조회 60 | 날짜 00:04
루리웹-2122312666 | 추천 0 | 조회 18 | 날짜 00:04
rubic | 추천 0 | 조회 17 | 날짜 00:04
비추♡버튼 | 추천 2 | 조회 67 | 날짜 00:04
동굴에ㆍ연기를 피우며 | 추천 0 | 조회 90 | 날짜 00:03
1940293812 | 추천 0 | 조회 13 | 날짜 00:03
콤네니안 | 추천 0 | 조회 65 | 날짜 00:03

1 2 3 4 5




글쓰기
힛갤
오른쪽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