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정신병자가 이세계로 간 소설


글꼴
-
+
100%

간단히 시놉시스를 요약하면

 

현대 주인공이 이세계로 넘어가서 신의 용사가 된 이고깽임


 다른 점은 얘가 쉴새없이 현대 밈이나 유행어, 지식 같은 걸 중얼거림

 

'생각'을 하는게 아니라 입 밖으로 '내뱉음'

  

 당연히 현지인들은 이해 못함

 

  

 

  

 

 

 "여러분 안심하십시오. 이 마을은 안전합니다!"

 

 "무슨 소릴 하는 거야!"

 

 "저거 미친거 아니야?"

 

 유머 감각 없는 새끼들. 사람들이 다가오자 칼을 어깨에 올렸다.

 

  

  

 

  

 

 

  

 

 "다시 말하지만 전 꽤 툴툴맞은 성격이에요. 못된 심보로 가득하죠.

 

 전 주둥이가 길고 귀가 뾰족하고 뚱뚱해 보일 정도로 털이 가득한 네발 달린 짐승에게만 순수하게 사랑을 표현할 수 있는 사람입니다.

 

 같이 산책하거나 뒹굴다가 잠을 자면 최고죠."

 

 

 "방금 개를 말한 건가요?"

 
 
 

 "저런, 들켰네. 제가 개를 좀 사랑합니다. 제 동생도 개에요.

 

 이름이 '짜르'인데, 뜻은 황제죠. 죽이죠? 자이언트 알래스칸 맬러뮤트 종으로 체중이 65kg나 나갑니다.

 

 다리가 불편해서 좀 절뚝거리지만, 산책하는 데는 전혀 문제가 없어요."

 

 

 "...저 지금 좀 혼란스럽거든요? 좀 전부터 무슨 소릴 하는지 잘 모르겠어요."

 
 
 

 "저도 잘 모르겠네요. 스텔라 씨를 보고 있으면 제 마음이 좀 복잡하거든요."

 

 

 (중략)

 

 

 "제 어디가 제이 씨를 그렇게 복잡하게 만들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지금 제이 씨의 태도가 제게 상당히 거슬리는 건 분명해요.

 

 물론 이건 제이 씨라서가 아니라 보통의 사람이라면 누구나 그렇게 느낄 만한 지점이고요. 너무 제멋대로잖아요?"

 

 

 "인정하죠 지금의 저는 나무늘보만큼이나 제멋대로입니다."

 

 

 내 말에 스텔라와 쿤이 눈을 동그랗게 떴다.

 

 

 "귀여운 이름이네요. 나무늘보라니."

 

 

 "그런 동물이 있지요. 생태계에 아무런 도움도 안 되는데 멸종되지도 않고 지금까지 살아있고 앞으로도 살아있을 냄새 고약한 녀석들입니다."

 

 


 이런 식임. 그냥 어떤 대화를 하고 있어도 자꾸 쓸데없는 딴소리를 중간에 함

 

 당연히 지도 아무도 지 말 이해 못한다는 걸 알고 있음

 

쟤 말을 듣는 작 중 인물들도 쟤 미쳤나 하지만

 

처음에는 개그로 웃어넘기며 읽던 독자들도 자꾸 주인공이란 새끼가 찐따같이 대화 맥을 픽픽 끊어대니 빡쳐함

 

  

 

  

 

  

 

  

 

  

 

 

 

32147.jpg

 

 

  

 

 

 문득 아버지와 어머니의 얼굴이 보고 싶어졌다.

 

 "쿤."

 

 "응?"


 "내가 준 거 가지고 있지?"


 "어떤 거?"


 "...내 엄마 아빠."


 "제이 엄마 아빠!"



 쿤이 짐 쪽으로 달려가 주섬주섬 뒤적거리기 시작했다. 그리고 구겨진 종이와 배터리가 다 떨어진 스마트폰을 꺼내와 내게 달려왔다 나는 고개를 저었다.

 

 "젖으니까 가까이 오지 마."


 "응!"

 


 쿤이 침대 위로 갔다. 나는 비누칠을 하고, 면도까지 마친 뒤 욕조에서 나왔다. 언제나처럼 쿤과 함께 스킨과 로션을 발랐다.

 

 쿤이 헤헤 웃으면서 내 무릎에 머리를 베고 누으려 했다. 나는 쿤이 옆에 둔 종이를 집어 들었다.

 

 어머니와 아버지의 모습을 보니, 희미했던 기억이 선명해졌다.

 

 

 "나 제이 엄마랑 아빠랑 보는거 좋아."

 

 "왜?"


 "제이 아빠가 제이랑 닮았는데, 눈은 엄마랑 닮았어."


 "그게 보여?"


 "응 엄청 잘 그렸으니까. 나도 그려주면 안돼?"


 "뭘 그려줄까."

 

 "제이."


 "내가 내 자화상을 그리면 에곤 쉴레같이 될 거 같은데. 어딘지 신경질적이고 흐릿하고 부드러운 선 속에 퀭한 광기를 집어넣겠지."


 "무슨 소린지 모르겠어."


 쿤이 투덜거리며 발을 흔들었다.

 

 "내가 가진 지식을 쏟아내는 거야. 떠오르면 반사적으로 쏟아내는 거지. 안 그러면 잊어버리니까.

  이게 날 미1친놈처럼 보이게 한다는걸 알지만 멈출 수 없어." 


 쿤이 고개를 갸웃하고 물었다.


 "뭘 잊어버려?"


 "내 고향의 것들."

 

 

 

 

 

 

312316.png

 

 

 

ㅠㅠ







삭제
수정
신고



댓글 47
1


BEST
독자들 : 아 고구마네여 하차합니다
Vm〜 | 211.194.***.*** | 20.10.26 15:23
BEST
그럼 생각날때 마다 메모해 문서작업안 해봤구나
Lapis Rosenberg | 210.123.***.*** | 20.10.26 15:23
BEST
말하다 갑자기 이상한 단어 써대기 VS 말하다 갑자기 노트 꺼내서 필기만 해대기 뭐가 시간이 덜 들까
로젠다로의 하늘 | 122.47.***.*** | 20.10.26 15:25
BEST
애초에 일주일에 한편 나와서 그런 애들은 보지도 못함
로젠다로의 하늘 | 122.47.***.*** | 20.10.26 15:24
BEST
타자기부터 만들어야겠네
Lapis Rosenberg | 210.123.***.*** | 20.10.26 15:25
BEST

독자들 : 아 고구마네여 하차합니다

Vm〜 | 211.194.***.*** | 20.10.26 15:23
BEST
Vm〜

애초에 일주일에 한편 나와서 그런 애들은 보지도 못함

로젠다로의 하늘 | 122.47.***.*** | 20.10.26 15:24
BEST

그럼 생각날때 마다 메모해 문서작업안 해봤구나

Lapis Rosenberg | 210.123.***.*** | 20.10.26 15:23
BEST
Lapis Rosenberg

말하다 갑자기 이상한 단어 써대기 VS 말하다 갑자기 노트 꺼내서 필기만 해대기 뭐가 시간이 덜 들까

로젠다로의 하늘 | 122.47.***.*** | 20.10.26 15:25
BEST
로젠다로의 하늘

타자기부터 만들어야겠네

Lapis Rosenberg | 210.123.***.*** | 20.10.26 15:25
Lapis Rosenberg

마법으로 어떻게 하면 될거 같기도 한데, 역시 너무 커서 유랑중인 놈이 들고 다니긴 버거울듯

로젠다로의 하늘 | 122.47.***.*** | 20.10.26 15:29
로젠다로의 하늘

입으로 뱉은거랑 노트에 쓴거랑 뭐가 더 오래갈까

Superton- | 223.38.***.*** | 20.10.26 15:35
Lapis Rosenberg

타자기로 시작하는 이세계 고향 기록기

일뽕미투한황달 | 222.117.***.*** | 20.10.26 15:38
Superton-

근데 저 상황에서 쓸 수 있는 도구와 노트가 있는게 더 신기할 것 같은데 이세계물 특성상 종이가 넘쳐날지도 의문임

밀키드림 | 14.6.***.*** | 20.10.26 15:39
밀키드림

이계진입리로디드 보면 초보마법사들 주 부업이 나무를 종이로 바꾸는 마법 + 원본을 복사하는 마법. 그래서 중세시대인데 책은 ㅈㄴ 쌈.

Lapis Rosenberg | 210.123.***.*** | 20.10.26 15:41
Lapis Rosenberg

그건 다른 작품이잖아.. 작품마다 설정 다른거야 뻔한건데...

시험플레이 | 222.114.***.*** | 20.10.26 15:45
Lapis Rosenberg

작품 설정이랑도 안맞는 말이고 그리고 글로 써놓는다고해도 계속해서 말해야 기억에 남고 되새겨지지.

TeKan | 220.87.***.*** | 20.10.26 15:49
시험플레이

마법사를 마법발사기 취급하는게 많지만 마법은 ㅈㄴ 만능이라서 대충 둘러대면 다 됨

Lapis Rosenberg | 210.123.***.*** | 20.10.26 15:52
Lapis Rosenberg

지금처럼 종이 싸고 쉽게 쓰는것도 1800년대 되서야 기계화되서 싸진걸로 알고 있음 그 전까지만 해도 엄청 비싼거였고 귀족들정도 되야 쉽게 쓸정도였을거임 물론 전세계에서 노트 가져갔다면 모르긴 하는데...

웃우 | 121.143.***.*** | 20.10.26 15:54
로젠다로의 하늘

시간이 문제가 아니잖아 잊어버릴까 걱정되면 시간을 왜 고려해 잊지않게 기록하는게 직빵이지

태글 | 223.62.***.*** | 20.10.26 15:59

이거 누가 연재하는 거야? 뭐야?

노예, 죽음과탄식의오나홀 | 175.201.***.*** | 20.10.26 15:32
노예, 죽음과탄식의오나홀

Thursday/신을 만나면 신을 죽이고 플랫폼: 문피아

로젠다로의 하늘 | 122.47.***.*** | 20.10.26 15:33
노예, 죽음과탄식의오나홀

문피아에.. 신을 만나면 신을 죽이고

공손한 율 | 223.38.***.*** | 20.10.26 15:33
로젠다로의 하늘

아 등장인물 이름이 어디서 본거 같았는데 그거구나

E과 | 166.104.***.*** | 20.10.26 15:34
E과

생각해보니 1부 다 보고서 쌓아뒀다 봐야지 하고 아직도 안보고 있네

E과 | 166.104.***.*** | 20.10.26 15:35
로젠다로의 하늘

초반에 수십편까지 봤는데 기억이 안 나네...

지구별외계인 | 211.246.***.*** | 20.10.26 15:40

소설 제목이 뭔지는 알려주고 울어

못된말 하지않기 | 223.39.***.*** | 20.10.26 15:33

이거 보다말았는데 제목이 머드라

파멸의루리 | 110.70.***.*** | 20.10.26 15:33

일부만 봐서 그런지 내 눈엔 뒷내용 보기 전에도 나쁘지 않은 캐릭터성 같은데. 좀 찐스러워보이긴 하지만.

🎵Hi-Fi Raver | 222.104.***.*** | 20.10.26 15:33

여기 댓글들 보면 알수있듯이 인기가 없어 구매수가 100도 안됨 그치만 텀이길더라도 연재는 꾸준히함 나도 보다말긴했지만 완결되면 다 사서 보려고 ㅇㅇ

민초커피 | 223.62.***.*** | 20.10.26 15:34
민초커피

1년 정도 묵히고 있는데 70편 가량 나옴...

로젠다로의 하늘 | 122.47.***.*** | 20.10.26 15:34

이거 주인공이 아니라 조연인물로 이런 캐릭터 나온 소설을 봤는데 기억이 안나네;

LOVE@PEACE | 116.122.***.*** | 20.10.26 15:34

글 분위기도 그렇지만 연재 텀이 너무 길어서 인기가 없음

동물의 숲 | 121.158.***.*** | 20.10.26 15:35

어렵긴하지만 좋네

루리웹-5314108961 | 125.132.***.*** | 20.10.26 15:37

ㅋㅋ 종이가 발달햇어야 쓰지

꼬도기 | 61.85.***.*** | 20.10.26 15:39

입으로 꺼내봐야 언제 까먹을지 모르는데 필기 안하는거 보면 정신병자가 맞는듯

밥잘먹는식충 | 123.108.***.*** | 20.10.26 15:40

흠 일단 와드

말린마늘 | 116.47.***.*** | 20.10.26 15:40

아하

옥수수나무 | 211.59.***.*** | 20.10.26 15:41

정신병자...이세계...조아라..

악질범죄자 | 61.114.***.*** | 20.10.26 15:42
악질범죄자

제국주의! 목화밭! LA한인들의 눈물!

루리웹-5440888568 | 220.83.***.*** | 20.10.26 16:08

햐... 저 찐스러운 혼자말을 저 한마디로 울컥하게 만드네...

Signalist | 59.17.***.*** | 20.10.26 15:43

거기다 저거 원래 이세계 불려가서 존나 구르다 사망 => 다시 현대 시점으로 회귀 => 그리고 다시 불려감 루트라서 더 맛탱이가 간거 본지 좀 되서 기억이 가물가물한데 나중 가면 멘탈 케어 좀 되서 어느 정도는 멀쩡해졌던걸로 기억함.

E과 | 166.104.***.*** | 20.10.26 15:44
E과

그리고 스텔라라는 인물 보고 저러는 것도 스텔라가 회귀 전에 연인이었는데, 자기가 미래를 바꾼 시점에서 절대 과거의 연인과 같은 사람이 될 수 없다는걸 깨닫고 멘탈이 한 번 더 터져서기도 함.

E과 | 166.104.***.*** | 20.10.26 15:50
E과

분위기가 좀 울적하다고 해야되나 그래서 그렇지 네이버 시리즈 평점도 8.82 고 필력 자체는 좋은 편임

E과 | 166.104.***.*** | 20.10.26 15:55

나름의 개연성을 갖춘 반전인데 사람들이 좋아할 설정은 아니네. 그래서 저게 무슨 빅재미와 스토리에 흥미를 주지? 라며 흘러넘길 법한거라.

하미솔 | 39.7.***.*** | 20.10.26 15:47
하미솔

거기다 ㄹㅇ 첨 본 사람들은 쥔공 대사가 맥 끊긴다고 하겠고, 나도 그런건 보다 집중 안되고 어지러워서 초반 하차 마려울듯.

하미솔 | 39.7.***.*** | 20.10.26 15:49
하미솔

그래서 구매수 두자릿수 유지중

로젠다로의 하늘 | 122.47.***.*** | 20.10.26 15:49

근데 솔직히 저거만 읽어도 개노잼이긴 하네. 공감갈만한 오덕드립같은거라도 쳐야 재미라도 있는데 개가 어쩌느니 뭐니.... 안전합니다! 같은 인터넷밈은 좀 웃기긴 하군

SevenScars | 39.7.***.*** | 20.10.26 15:51

잉 장기 휴재가 있었던거라 그것 때문에 구매수가 확 떨어진 걸텐데.. 재밌는 소설임

애욕의치훈 | 121.78.***.*** | 20.10.26 15:54

휴대폰에 기록해놓고 잊어버리는 현대인이니까 저렇게 할 수 밖에 없는 거야

페도를걷는자 | 121.173.***.*** | 20.10.26 16:04

적어 뵹시나

데스웅챠 | 110.70.***.*** | 20.10.26 16:29

혼자 사는 사람들이 혼자말이 느는것도 저런거겠지?

morekool | 1.177.***.*** | 20.10.26 16:56


1
목록보기


위로가기
루리웹-2065692345 | 추천 0 | 조회 2 | 날짜 22:38
겖갬 | 추천 0 | 조회 4 | 날짜 22:38
게임매니야 | 추천 0 | 조회 17 | 날짜 22:38
Mikan Yuuki | 추천 0 | 조회 20 | 날짜 22:38
루리웹-4765819호 | 추천 0 | 조회 20 | 날짜 22:38
광기조무사 | 추천 0 | 조회 33 | 날짜 22:38
철인87호 | 추천 0 | 조회 17 | 날짜 22:38
츠루마키 코코로 | 추천 1 | 조회 68 | 날짜 22:38
티이롱 | 추천 0 | 조회 40 | 날짜 22:38
로키어 | 추천 0 | 조회 20 | 날짜 22:38
마스터군 | 추천 0 | 조회 46 | 날짜 22:37
말랑한불여우 | 추천 0 | 조회 13 | 날짜 22:37
TOAD:Commander | 추천 3 | 조회 63 | 날짜 22:37
못된말 하지않기 | 추천 2 | 조회 33 | 날짜 22:37
토와는내어머니가될여성이다 | 추천 0 | 조회 20 | 날짜 22:37
루리웹-3696799960 | 추천 0 | 조회 32 | 날짜 22:37
손나바나나 | 추천 1 | 조회 85 | 날짜 22:37
뉴데브데브 | 추천 0 | 조회 20 | 날짜 22:37
진조의좌우좌 | 추천 0 | 조회 34 | 날짜 22:37
베아코 | 추천 1 | 조회 143 | 날짜 22:37
☞패닉상태 | 추천 0 | 조회 59 | 날짜 22:37
나이알라 | 추천 0 | 조회 31 | 날짜 22:36
wizwiz | 추천 2 | 조회 179 | 날짜 22:36
해피엔딩만 | 추천 1 | 조회 46 | 날짜 22:36
사렌마마 | 추천 3 | 조회 138 | 날짜 22:36
Lonely_Ne.S | 추천 1 | 조회 114 | 날짜 22:36
유게돌고래 | 추천 1 | 조회 124 | 날짜 22:36
まっギョ5 | 추천 0 | 조회 19 | 날짜 22:36

1 2 3 4 5


글쓰기
유머 BEST
힛갤
오른쪽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