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자작] 원룸에서 술 빚고 있습니다.


글꼴
100%
-
+


1

댓글 46
BEST
석탄주... 대단하시네요. 惜呑酒면 너무 맛있어 목구멍으로 삼키기 애석하다는 그술인데...
서울물곰 | 210.222.***.*** | 21.07.12 13:57
BEST
와 술 빚으시는군요 공이 많이 들어갈텐데 멋집니다.
Laura Kinney | 1.238.***.*** | 21.07.11 23:10
BEST
이화주 진짜 먹어보고파요 저걸 빚으시다니..!
환경보호의중요성 | 122.40.***.*** | 21.07.11 23:13
BEST
저도 맥주나 만들까 생각했는데 술만드는게 보통 일이 아니더군요;;ㅎ 수제 청주한잔 하고 싶네요ㅎ
MadMaxx | 99.167.***.*** | 21.07.12 00:09
BEST
기다림의 즐거움이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공이 많이 들어간 걸 알아주시니 감사합니다 :)
이화누룩 | 59.31.***.*** | 21.07.12 05:53
BEST

와 술 빚으시는군요 공이 많이 들어갈텐데 멋집니다.

Laura Kinney | 1.238.***.*** | 21.07.11 23:10
BEST
Laura Kinney

기다림의 즐거움이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공이 많이 들어간 걸 알아주시니 감사합니다 :)

이화누룩 | 59.31.***.*** | 21.07.12 05:53
BEST

이화주 진짜 먹어보고파요 저걸 빚으시다니..!

환경보호의중요성 | 122.40.***.*** | 21.07.11 23:13
환경보호의중요성

생각보단 간단합니다! 한번 할 때 내리 한두 시간을 작업하는게 문제지만요 :)

이화누룩 | 59.31.***.*** | 21.07.12 05:53
BEST

저도 맥주나 만들까 생각했는데 술만드는게 보통 일이 아니더군요;;ㅎ 수제 청주한잔 하고 싶네요ㅎ

MadMaxx | 99.167.***.*** | 21.07.12 00:09
MadMaxx

주말에 시간 내서 도전해보심이 어떠신지요 :) 저도 다음은 맥주 키트를 사볼까 합니다

이화누룩 | 59.31.***.*** | 21.07.12 05:54

와~ 능력자시네요~ +_+

LCH | 221.148.***.*** | 21.07.12 13:12
LCH

과찬이셔요 :) 감사합니다

이화누룩 | 223.39.***.*** | 21.07.12 23:03
BEST

석탄주... 대단하시네요. 惜呑酒면 너무 맛있어 목구멍으로 삼키기 애석하다는 그술인데...

서울물곰 | 210.222.***.*** | 21.07.12 13:57
서울물곰

맛있습니다 :) 1차 발효 전 밑술의 실패로 석탄주라 하긴 애매하지만요

이화누룩 | 223.39.***.*** | 21.07.12 23:04
서울물곰

아 그래서 석탄이군요 ㅋㅋㅋㅋㅋㅋ 전 제목보고 석탄(숯?)을 넣어서 발효시키나?? 생각했음

아틴 | 125.133.***.*** | 21.07.21 19:23
아틴

저도 석탄주라는 명칭만 보고는 숯으로 부유물을 걸러내는 술인가 했습니다 :)

이화누룩 | 49.143.***.*** | 21.07.21 19:47

ㅋㅋㅋ 글 재미있게 잘 읽었습니다 앞으로 자주 글 써주세요 ^^ 청주와 막걸리 맛은 정말 궁금하네요

必立賢狼 | 121.65.***.*** | 21.07.21 16:00
必立賢狼

향은 사실 미미하더라구요. 좋은 술은 첫 향 말고 목으로 넘겼을때 코로 다시 올라오는 향이 있는 술들이 많던데, 이 술은 그냥 향만 맡고 끝이어서 아쉬웠습니다. 막걸리는 아무래도 체로 걸러서 그런지 뻑뻑한 감이 있었어요. 그래도 저는 알고 먹어서 그런가 차이를 느꼈지만 지인들은 그런게 뭐가 중요하냐면서 마시던걸 보면 큰 문제는 아니었나봅니다 :)

이화누룩 | 49.143.***.*** | 21.07.21 19:44

와.. 원룸에서 온도 조절하기 쉽지 않을 텐데 대단하십니다. 저도 블루베리 와인담갔다가 온도 조절이 잘 안되서 식초가 되어버렸던 기억이.... ㅜ

ㅇㄱㄹㅇ | 1.222.***.*** | 21.07.21 17:06
ㅇㄱㄹㅇ

아무래도 와인이 훨씬 민감하고 섬세한 술이라 그런게 아닐까 싶네요. 사실 막걸리는 와인에 비하면 투박한 감이 없잖아 있는 듯합니다 :)

이화누룩 | 49.143.***.*** | 21.07.21 19:44
ㅇㄱㄹㅇ

온도조절보단 초산균이 들어간거같아여...물이많았거나 당도가 안맞았거나

지쉐 | 222.116.***.*** | 21.07.21 23:54
지쉐

아니면 온도가 높았으니 쉬어 버렸을 수도 있을 것 같아요. 물은 안넣었으니 그건 아닐 거고, 당도는 브릭스를 맞추었으니 가능성이 낮고... 당시엔 집을 비우는 시간도 길었고 해서 방 온도가 좀 높았었거든요. 게다가 저도 원룸이었다 보니 ㅎㅎ

ㅇㄱㄹㅇ | 1.222.***.*** | 21.07.22 06:45

와아.. 존경존경! 대단하시네요. 저도 해보려다가 엄두가 안나서 포기했는데ㅠㅠ

Number38 | 112.161.***.*** | 21.07.21 17:33
Number38

저도 한동안 이 기행(…)은 안 하려고 합니다 :)

이화누룩 | 49.143.***.*** | 21.07.21 19:45

혹 증류기도 사용하시나요? 떠낸 청주 두어번 증류시키는것도 좋던데. 도수가 30~40으로 올라가지만 쌀내가 마지막에 다 잡아줍니다요.

루리웹-5240977755 | 27.119.***.*** | 21.07.21 19:13
루리웹-5240977755

어이쿠, 그건 희망사항입니다요. 원룸에 놓을 만한 증류기가 있을까 싶기도 하고, 그걸 들여놓는 순간 정말로 본업에 소홀하지 않을까 두렵습니다 ㅠㅠ :) 언젠가 사는 날이 올 희망만 갖고 있습니다

이화누룩 | 49.143.***.*** | 21.07.21 19:46
이화누룩

전기 밥솥 싼거 사서 드릴로 뚜껑에 구멍 뚫고 실리콘 호스 박아서 증류하시는 분도 계셨죠. 몰트위스키를 그렇게 만드시던…

Longbow archer | 210.96.***.*** | 21.07.21 20:05
이화누룩

증류기 별거 없습니다. 대체품도 꽤 많아요. 과학실험기에서 보면 투명시험관으로 만들어진 증류파이프들도 꽤 있는데 소형이고 싸며 투명이라 내부 세척도 편리해요. 열 전달도 잘 되서 3회 연달아 증류하면서 최종적으로 1리터 뽑는데 시간도 그리 안걸려요. 휴일에 할만합니다.

루리웹-5240977755 | 27.119.***.*** | 21.07.21 20:25
Longbow archer

아래 사진을 보니 롱보우아처님 본인 이야기이신가요 ㅋㅋㅋ 위스키는 만들기보다는 아직 익숙해졌으면 하는 술이라 좀 더 마셔보고 도전해보려고 합니다. 증류주는 우선 증류식 소주부터…!

이화누룩 | 223.39.***.*** | 21.07.21 20:27
루리웹-5240977755

저는 전통주갤러리에서 본 소줏고리나 황동 증류기만 생각했는데 생각보다 종류가 많네요 :) 참고하도록 해야겠네요. 우선 그 전에 넘어야 할 산이 많지만요 ^^;;

이화누룩 | 223.39.***.*** | 21.07.21 20:30
이화누룩

내공이 모자라 발효주만 만들어 봤네요. 에일과 라거, 꿀로 만드는 미드, 미드에 과일을 첨가한 멜로멜 같은 거요.

Longbow archer | 210.96.***.*** | 21.07.21 20:42
Longbow archer

주로 서양 쪽 술인가봅니다. 아직 지식이 많이 부족해 직접 만들기 전에 먼저 맛부터 보고 싶은 술 이름들이네요 :)

이화누룩 | 223.39.***.*** | 21.07.21 21:24

'맛있어서 홀짝홀짝거렸더니 적어도 두 병은 나올 줄 알았는데 한 병하고도 반만 나왔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더블지퍼백(• ̀ω•́)✧ | 14.38.***.*** | 21.07.21 19:33
더블지퍼백(• ̀ω•́)✧

제가 제사를 지냈다면 분명 제사주로 올린 다음 음복한다는 핑계로 남들 안 주고 실컷 마셨을 겁니다 :)

이화누룩 | 49.143.***.*** | 21.07.21 19:48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옛날에 아파트 베란다에서 몰트 분쇄해서 맥주 만들어 마시던 생각나네요. 나중에 시간되면 미인주 만들어 보고 싶습니다. 쌀 씹어 줄 아가씨는 없으니 물과 함께 믹서로 갈고 베타아밀라아제와 효모를 같이 넣어서 만들어 보고 싶네요.

Longbow archer | 210.96.***.*** | 21.07.21 20:01
Longbow archer

학교다닐때 식객에서 처음 본 미인주에 대한 기대감이 저도 잊혀지지 않습니다 :)

이화누룩 | 223.39.***.*** | 21.07.21 20:30

맥주는 공방가서 해보시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물론 키트도 있지만 완전곡물로 해보시는 걸 추천합니다!

콘칩ㅋ | 36.38.***.*** | 21.07.21 21:48
콘칩ㅋ

주변에 공방에 견학신청을 해야겠군요! 추천 감사합니다 :)

이화누룩 | 223.39.***.*** | 21.07.22 09:13

전 아직도 퇴근하면 힘들어서 빚던 전통주들도 접어버렸는데 대단하시네요. 청주 양은 밑술, 덧술칠 때 들어간 물 양에 영향을 받습니다. 밥할때 소모된 물양은 의미가 없어요. 덧술칠때 물을 거의 안 넣으셔서 청주양이 적게 나온 것 같네요. ㅎ 더 깔끔한 청주를 얻고싶으면 양조용 사이펀 하나 사셔서 떠놓은 청주 윗부분만 따라내시는게 좋습니다. 자리도 얼마 안 차지해요! 탁주는 물탄후에 지게미부분에서 맛이 우러나는데 시간이 좀 걸려서 보통 일주일정도 기다리셔야합니다.

玄天銀鱗 | 218.51.***.*** | 21.07.21 23:07
玄天銀鱗

정말 물탄 것 같은 맛이 사실 우러나지 않아서였군요! 음갤은 볼때마다 고수들이 많으셔요 :)

이화누룩 | 223.39.***.*** | 21.07.22 09:14

한잔 얻어마시고 싶네요..

sorkacu | 114.30.***.*** | 21.07.21 23:20
sorkacu

오시면 한잔 드릴수도 있지요 :)

이화누룩 | 223.39.***.*** | 21.07.22 09:14

꿀술은 만들어본적이 있는데 이건..... 굉장하군요!

얼룩말기사 | 218.155.***.*** | 21.07.22 01:31
얼룩말기사

저도 다음은 미드에 도전해볼까 합니다!

이화누룩 | 223.39.***.*** | 21.07.22 09:14

레시피같은 것은 어디서 배우셨나요?

라우 르 크루제 | 58.120.***.*** | 21.07.22 02:58
라우 르 크루제

전문 공방이나 그런건 아니고 인터넷 레시피들 짜깁기한게 다입니다 :)

이화누룩 | 223.39.***.*** | 21.07.22 09:15

술단지 들고 벌컥벌컥 해보고 싶네요.ㅋ

지구가위험해 | 1.252.***.*** | 21.07.22 03:25
지구가위험해

ㅋㅋㅋㅋ 어릴때 물로 흉내내다가 웃옷을 왕창 적신 적이 있어서 지금은 안 하려 합니다 :)

이화누룩 | 223.39.***.*** | 21.07.22 09:15
지구가위험해

옛날 이야기에 흔하게 나오는 술을 벌컥벌컥 마시는 묘사가 흔한데 옛날 술들은 도수가 매우 낮았기 때문에 가능했던 일.

리벤차 | 203.149.***.*** | 21.07.22 09:57
리벤차

물대신 술에 물타서 식수 대신 마실수 있었던 이유도 도수가 굉장히 낮았기에 가능한거

리벤차 | 203.149.***.*** | 21.07.22 09:58
댓글 46
1
목록보기
위로가기
†Tifa† | 추천 8 | 조회 604 | 날짜 06:24
복동이형 | 추천 9 | 조회 345 | 날짜 04:36
cha kiri | 추천 5 | 조회 549 | 날짜 03:12
돈찐 | 추천 6 | 조회 1150 | 날짜 00:25
LCH | 추천 12 | 조회 1329 | 날짜 2021.07.24
†Tifa† | 추천 8 | 조회 1443 | 날짜 2021.07.24
MadMaxx | 추천 13 | 조회 3194 | 날짜 2021.07.24
†-Kerberos-† | 추천 20 | 조회 3192 | 날짜 2021.07.24
빠오빠오개초코 | 추천 13 | 조회 2394 | 날짜 2021.07.24
환경보호의중요성 | 추천 9 | 조회 1723 | 날짜 2021.07.24
빠오빠오개초코 | 추천 11 | 조회 1768 | 날짜 2021.07.24
손승완 | 추천 23 | 조회 5804 | 날짜 2021.07.24
페르셔스 | 추천 10 | 조회 1447 | 날짜 2021.07.24
리치핑후탕야오도라1만관 | 추천 14 | 조회 2903 | 날짜 2021.07.24
파죽의기세2 | 추천 12 | 조회 3936 | 날짜 2021.07.24
한량백수 | 추천 4 | 조회 701 | 날짜 2021.07.24
방의표 | 추천 15 | 조회 4112 | 날짜 2021.07.24
고추참치 마요 | 추천 12 | 조회 2209 | 날짜 2021.07.24
던맬 | 추천 4 | 조회 1186 | 날짜 2021.07.24
꿀꽈배기-니스 | 추천 6 | 조회 2037 | 날짜 2021.07.24
손승완 | 추천 7 | 조회 2751 | 날짜 2021.07.24
힐러만합니다 | 추천 8 | 조회 1816 | 날짜 2021.07.24
서울물곰 | 추천 25 | 조회 5413 | 날짜 2021.07.24
돌아온leejh | 추천 4 | 조회 577 | 날짜 2021.07.24
루리웹-5811802126 | 추천 6 | 조회 1262 | 날짜 2021.07.24
le-morning | 추천 16 | 조회 2667 | 날짜 2021.07.24
두블린 | 추천 3 | 조회 502 | 날짜 2021.07.24
복동이형 | 추천 16 | 조회 2929 | 날짜 2021.07.24

1 2 3 4 5

글쓰기
유머 BEST
힛갤
오른쪽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