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BEST 펼치기

애플 아이폰11 클리어 케이스 사용기



글꼴

이 글은 제 블로그에 쓴 글(http://stellistdesign.com/221723708681 )을 가져온 것입니다. 그러나 원문을 그대로 가져왔기에, 꼭 들어가지 않으셔도 됩니다.


지난해, 애플은 3종의 아이폰을 출시하면서 새로운 케이스 라인업을 같이 선보였습니다. 기존의 가죽, 실리콘에 더해 플라스틱과 TPU 재질을 같이 사용한 클리어 케이스였습니다.


이 제품은 별다른 기능이나 충격방지 성능 없이 그냥 평범하게 생긴 투명 케이스였지만 4만 9천 원이라는 무시무시한 가격이 책정되었고, 희한하게도 가장 하위 모델인 아이폰XR용만 출시됐었습니다. 그래서 구경하기가 쉽지 않았던 케이스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다행히 올해는 아이폰11프로, 아이폰11프로 맥스 용으로도 클리어 케이스를 같이 출시했습니다. 그래서 저도 한번 구입해 봤습니다.


그럼 지금부터 이 제품을 살펴보겠습니다.



  

패키지입니다. 제품 외형을 바로 확인할 수 있으며, 안쪽에 제품명이 인쇄되어 있습니다.

 


  

케이스는 하단이 뚫려있는 평범한 바 형 케이스로, 바로 폰에 장착하면 됩니다.


이번에 애플이 상위 두 모델은 후면 유리를 무광으로 처리했는데, 클리어 케이스는 모든 기종이 다 유광입니다.



 

 

  

이 제품은 TPU와 플라스틱 재질이 같이 사용된 하이브리드 케이스지만, 플라스틱 끝부분도 곡선으로 마감하고 모서리를 TPU 재질과 거의 일치시켰습니다. 그래서 마치 플라스틱이나 TPU 단일 재질로 된 케이스와 비슷한 외형을 갖고 있습니다. 자세히 보면 재질이 달라지는 부분이 보이지만, 착용한 뒤에는 원래 폰 자체의 재질이 달라지는 부분(스테인리스 스틸 -> 유리)과 비슷하게 위치하여 눈에 잘 띄지 않습니다.



 

 

 

 

  

케이스를 착용한 모습입니다. 상당히 타이트하게 장착되며 순정 케이스답게 좋은 핏감을 갖고 있습니다. 장착한 뒤의 폭이 74mm 정도로 좁은 편입니다.


전체적으로 마치 실리콘 케이스의 투명 버전처럼 느껴집니다. 측면이 TPU 재질이지만 보통의 젤리케이스보다는 단단한 편입니다.



  

전면 유리보다 위쪽으로 높게 튀어나온 구조로 전면부를 보호해주고 있습니다.



 

 

  

진동스위치 부분은 매우 타이트하게 뚫려있습니다.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제 경우는 이 케이스를 씌운 뒤에는 엄지손가락으로는 조작이 힘들었습니다.


그리고 버튼부는 순정 케이스인데도 불구하고 실망스러운 부분인데, 뻑뻑합니다. 실리콘/가죽케이스가 별도로 처리를 해놓은 것과 달리 이 제품은 모양만 만들어놔서인지, 꽤 힘을 주어야 버튼이 눌립니다. 눌렀을 때의 또각 하는 피드백은 어느 정도 전달이 되는 편이지만요. 측면 TPU 재질 케이스 중에도 버튼감이 좋은 케이스들이 많은데, 요건 참 아쉽습니다.



  

하단부는 통짜로 뚫려있습니다.


이렇게 하단부가 뚫려있는 디자인은 아래쪽 보호에 취약해지는 게 단점이지만, 아래에서부터 올리는 스와이프 제스처 시에 걸리적거리는 부분이 없고 악세서리 호환성도 좋아지는 장점이 있습니다.



 

 

  

후면부입니다. 후면부에 별도의 도트 처리는 되어있지 않지만 원래 아이폰이 무광이라 그런지 유막현상은 발생하지 않습니다(처음에 애플 로고 부분에 살짝 생겼는데, 케이스를 닦아주고 다시 장착하니 사라졌습니다). 모서리 부분이 매끄럽게 연결되는 덕분에 전반적인 외형이 하이브리드 케이스보다는 단일 재질 케이스에 더 가깝습니다.


케이스가 전체적으로 상당히 미끄럽습니다. 일반적으로 이런 케이스들은 쌩폰과 비교해서 어느 정도 마찰력을 제공해주는 편인데, 애플 클리어 케이스는 부드럽고 마찰력이 별로 없습니다. 디자인 상 손에 쥐었을 때 걸리는 부분이 없이 감싸 쥐게 되어 더 그렇게 느껴집니다. 이 부분은 호불호가 갈릴 것 같습니다.



 

 

  

카메라 부분은 약간 튀어나오게 가공되어, 카메라가 바닥에 닿지 않도록 해줍니다.



  

두께는 10mm 정도로 애플 실리콘 케이스를 비롯하여 일반적인 케이스들과 비슷한 두께입니다.



 

 

  

전체적으로 약간 두꺼워진 유광 아이폰을 들고 다니는 느낌입니다. 카메라가 바닥에 닿지 않는 보너스를 얻은 채로요. 사용하다가 미끄러져서 대리석 바닥에 한번 떨어뜨렸는데, 모서리 TPU 부분이 깨지듯 상처가 났지만 폰 자체는 다행히 잘 보호해 주었습니다. 하지만 밀스펙 등 별도로 인증을 받은 건 없기 때문에 조심해야 합니다.



 

 

  

그 외에는 그냥 평범한 케이스입니다. 


특히 후면이 플라스틱으로 된 이런 케이스들은 재질 한계상 후면이 완전히 평평하지 않기 때문에, 후면 유리와 비교하면 고급스러운 느낌은 없습니다. 혹시 이 제품은 4만 9천 원이나 하기 때문에 완전히 평평한 후면 플라스틱을 구현했을까 하는 기대도 했는데... 이 제품도 역시 무언가를 반사시키면 휘어져서 보입니다.


그 외에도 스크래치 방지 코팅이 되어있다고 하지만, 이 역시도 평범합니다. 사용기간 중 1-2만원 사이의 하이브리드 케이스들과 비슷한 정도로 흠집이 났습니다.


 

 

  


  

지금까지 아이폰11 프로용 애플 클리어 케이스를 살펴봤습니다.


이 제품은 굉장히 애플스러운 제품입니다. TPU+플라스틱 재질을 잘 조화시켜서 마치 플라스틱으로만 만든 케이스 같은 매끄러운 외형을 구현해냈지만, 그것을 위해 투자해야 하는 돈이 만만찮은 데다가 정작 하이브리드 재질의 장점을 가져오진 못했습니다. 케이스의 특성만 보자면 에어자켓 같은 플라스틱으로 만든 케이스와 별반 다르지 않습니다.


떨어뜨렸을 때 단일 소재 케이스보다는 충격을 약간 더 완화해주지만, 훨씬 더 저렴한 하이브리드 케이스들보다는 못합니다. 게다가 미끄러워서 떨어뜨릴 확률이 높아졌고, 가격마저 비쌉니다. 순정 케이스답지 않은 버튼감도 아쉬운 요소 중 하나입니다.


하지만 외형적으로만 보자면 매력은 있는 제품입니다. 플라스틱에도 TPU에도 도트 처리가 되어있지 않아 매우 투명하며, 아이폰에 착 달라붙습니다. 오래 써봐야 검증할 수 있는 부분이지만 TPU 부분의 황변현상도 다른 케이스에 비해 덜하다고는 합니다. 아이폰의 원래 외형이 마음에 들지만 11의 무광 뒤판이 마음에 안 드는 분이라면, 이 제품이 보완책이 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댓글 12 | 쓰기
1


BEST
얘도 변색 잘오려나 투명 실케는 다좋은데 변색땜시
박민영 | 219.250.***.*** | 19.12.01 16:56

퀄리티와 투명도가 좋아보여서 살까 고민중입니다 그놈의 가격이 문제겠지요;;

HystericGlamour | 183.97.***.*** | 19.12.01 15:49

이른바 호구케이스 저도 선택지가 없어서 삿는데 가격이 4.9엿나???? 하단부 보호가 안되서 참.... 좋긴합니다 좀쓰고 나면 기스 많이나죠 ㅋㅋ

POCKET INFINITY | 175.223.***.*** | 19.12.01 16:54
POCKET INFINITY

아 텐알입니다 저건 11이고

POCKET INFINITY | 175.223.***.*** | 19.12.01 16:54
POCKET INFINITY

뺄때는 저는 정말 빡빡해서 ㄷ ㄷ 잘빼야됨

POCKET INFINITY | 175.223.***.*** | 19.12.01 16:55
POCKET INFINITY

저거 좀쓰다보면 습기차요 어디서생긴지 모르겟지만

POCKET INFINITY | 175.223.***.*** | 19.12.01 16:56
BEST

얘도 변색 잘오려나 투명 실케는 다좋은데 변색땜시

박민영 | 219.250.***.*** | 19.12.01 16:56
박민영

변색은 없어요 6개월 지났어요 저는 일단

POCKET INFINITY | 175.223.***.*** | 19.12.01 17:07

싼거 이것저것 여러개 사는 것 보다 장품 케이스 하나로 쭉 가는게 더 경제적인 선택일 수 있죠 ㅎㅎ 궁금하던 케이스였는데 잘 봤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조금만 더 얇으면 좋았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있네요.

로피카 | 119.70.***.*** | 19.12.01 16:57

선추천 후감상! 그런데 이미 레이저 방열판 케이스였나 그걸 사셨는데 리뷰를 위해 4만 9천원짜리 케이스를 사시다니 크.. 최하위 XR만 나왔다가 이번엔 11 프로들 전용으로만 나왔나요? 11용은 없는??

죠리퐁국물™ | 92.203.***.*** | 19.12.01 17:09
죠리퐁국물™

와 끼울때 타이트하게 장착된다니 자주 빼고 끼우고하면 아이폰 본체에 기스가 생길수도 있겠네요 진동 버튼 부분 빡시고 버튼 부분 뻑뻑하고 케이스 미끄럽고... 것참.. 그런데 대리석 바닥에 떨어뜨렸다니 헉.. 비싼 아이폰님은 괜찮으신지요(?) 스텔D님께서 케이스 내구도 확인차 일부러 떨어뜨렸다는게 학계 정설.. 케이스들이 폰을 떨궜을때 폰 본체의 파손이나 찍힘등을 방지하기 위함이지만 떨어뜨려서 바닥에 찍히는 그 순간의 충격은 내부 부품들에겐 고스란히 전달되지 않나요? 그냥 궁금한 부분입니다ㅎ 아이폰11은 뒷면이 유광이니 프로들만 나왔나보네요

죠리퐁국물™ | 92.203.***.*** | 19.12.01 17:43
죠리퐁국물™

밀스펙 받은 케이스들은 테스트하려고 일부러 떨어뜨리기도 하는데 이건 순전히 미끄러져서 떨어졌습니다 ㅠㅠ 11용도 나왔습니다.

스텔D | 1.251.***.*** | 19.12.01 17:48
스텔D

11용도 있군요ㅎ 그러나 리뷰를 보니 공식 케이스라도 살만한 메리트는 없어보이네요ㅠ 테스트로 일부러 떨어뜨린다니ㄷㄷ 비싼 폰들을 강하게 키우시는군요ㅎ

죠리퐁국물™ | 92.203.***.*** | 19.12.01 17:55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목록보기


위로가기
참착한마을 | 추천 0 | 조회 20 | 날짜 11:43
D.K Lim | 추천 5 | 조회 559 | 날짜 2020.01.21
방팡빵 | 추천 0 | 조회 495 | 날짜 2020.01.21
Dix-neuf | 추천 0 | 조회 462 | 날짜 2020.01.20
루리웹-7198295495 | 추천 0 | 조회 618 | 날짜 2020.01.19
가즈아! | 추천 0 | 조회 971 | 날짜 2020.01.19
JooRUN | 추천 2 | 조회 2050 | 날짜 2020.01.18
Landsknecht™ | 추천 4 | 조회 989 | 날짜 2020.01.18
플라스틱 수저 | 추천 1 | 조회 791 | 날짜 2020.01.18
Landsknecht™ | 추천 3 | 조회 1462 | 날짜 2020.01.17
플무아치 | 추천 0 | 조회 921 | 날짜 2020.01.15
Landsknecht™ | 추천 2 | 조회 1879 | 날짜 2020.01.15
RedRed | 추천 4 | 조회 1522 | 날짜 2020.01.15
Landsknecht™ | 추천 5 | 조회 2304 | 날짜 2020.01.14
시작이반이다 | 추천 0 | 조회 456 | 날짜 2020.01.14
자세안나오네 | 추천 0 | 조회 1013 | 날짜 2020.01.13
질풍가도내쉬 | 추천 1 | 조회 1039 | 날짜 2020.01.13
스텔D | 추천 4 | 조회 3227 | 날짜 2020.01.11
Khalif | 추천 1 | 조회 1393 | 날짜 2020.01.11
닉네임을뭘로할까 | 추천 0 | 조회 869 | 날짜 2020.01.11
꼭지 | 추천 2 | 조회 1392 | 날짜 2020.01.10
Create_Choi | 추천 0 | 조회 394 | 날짜 2020.01.10
†Lightning† | 추천 6 | 조회 4736 | 날짜 2020.01.08
상스치콤 | 추천 0 | 조회 899 | 날짜 2020.01.08
Landsknecht™ | 추천 3 | 조회 1282 | 날짜 2020.01.07
귀요미들 | 추천 2 | 조회 1367 | 날짜 2020.01.07
†Lightning† | 추천 4 | 조회 5271 | 날짜 2020.01.06
cromlee | 추천 0 | 조회 803 | 날짜 2020.01.06

1 2 3 4 5




글쓰기
힛갤
오른쪽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