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기사

[기사 제목]

패스트파이브, 멤버 대상 설문조사 결과 발표

조회수 155 | 루리웹 | 입력 2019.06.13 (09:14:55)
[기사 본문]

- 패스트파이브를 이용 중인 입주 멤버 1,100명 대상으로 2주간 만족도 설문조사 실시

- ‘라운지, 컨퍼런스룸 등의 공용공간 활용이 장점’…공유오피스 이용 이유 중 가장 많아

- 50인 이상 기업이 최다 비중, 업종으로는 IT와 마케팅 업체가 가장 많이 입주해 


국내 최다 지점, 최저 공실률을 자랑하는 국내 대표 공유 오피스 기업 패스트파이브(대표 박지웅, 김대일)가 패스트파이브를 이용 중인 멤버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사진자료1] 패스트파이브 2019년 멤버대상 만족도 조사 결과.png

패스트파이브 멤버 대상 설문조사 결과



패스트파이브 멤버 1,10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이번 설문 조사에 따르면 패스트파이브를 이용하는 가장 큰 이유로 절반 이상(61%)이 ‘라운지, 컨퍼런스룸 등 공유오피스에서 제공하는 공용공간을 활용하기 위해 패스트파이브에 입주한다’고 답했다. 이어 ‘사무실 관리 리소스를 절감하기 위해(44%)’, ‘보증금, 관리비 등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34.7%)’, ‘높은 접근성(33%)’ 순으로 답했다.


또한 패스트파이브 멤버들의 현황도 함께 공개했다. 세대 별로 살펴보면 30대가 43%로 가장 많은 수를 차지하고 있으며 20대가 36.6%, 40대가 17.4%, 50대가 2.4%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일반적으로 공유오피스는 초기 스타트업 기업, 프리랜서 등이 사용할 것으로 보는 시각 달리, 실제로는 일반 중소기업들이 많이 이용한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사진자료2] 패스트파이브 2019년 멤버대상 만족도 조사 결과.png


업종으로 살펴보면 IT가 39%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광고/마케팅이 14%로 뒤를 이었다.  역시 오픈 된 공간이라 보안이 중요시되는 업종은 공유오피스를 기피할 것으로 예측하는 일각의 시각을 반증하는 지표라 볼 수 있다. 실제로 패스트파이브는 프라이빗 오피스에 안개시트를 적용해 오픈성과 최소한의 프라이버시를 보장하여 국내 정서를 잘 반영했다는 평을 받은 바 있다. 


그리고 주목할 점은 입주사의 기업 규모는 50인 이상의 업체에 소속된 멤버가 41%로 가장 많았고 10-49인이 32%, 1-9인이 27%로, 역시 소규모 기업만 공유오피스를 이용할 것이라는 편견도 다시 생각하게 하는 결과를 보였다. 


김대일 패스트파이브 대표는 “공유오피스의 감각적인 공용공간이 자유로운 업무 환경을 찾는 2030 밀레니얼 세대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고 있다고 분석된다”며 “실제로 20인 이상 규모의 기업들이 넓은 공용공간과 기업의 특성을 반영한 인테리어 및 효율적인 오피스 오퍼레이션 노하우를 기대하며 커스텀 오피스 솔루션을 많이 문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패스트파이브는 20인 이상 규모의 기업 고객을 위한 맞춤형 오피스 ‘커스텀 오피스'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기본적인 레이아웃부터 기업의 분위기에 맞는 사이니지까지 전문 공간 디자이너들과의 논의를 통해 각 기업의 특성과 니즈에 맞는 업무 공간을 구성하는 서비스다. 지난 5월 오픈한 패스트파이브 서울숲점과 7월 오픈 예정인 강남4호점에서 커스텀 오피스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명규 기자   sawual@ruliweb.com




댓글

목록보기

댓글 0 | 쓰기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