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기사

[기사 제목]

아프리카TV, U-20 월드컵 생중계

조회수 1196 | 루리웹 | 입력 2017.05.19 (12:39:27)
[기사 본문] - 20일 기니와 개막전·23일 아르헨티나전·26일 잉글랜드전 ‘죽음의 조’ 뚫는다
- 한국 경기 스코어 맞히기·스포츠데이·전 경기 방송하기 등 풍성한 이벤트


34년 만에 ‘4강 신화’ 재현에 도전하는 청춘 태극전사들을 아프리카TV에서 만난다.

아프리카TV는 20일 전주에서 개막하는 2017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전 경기를 생중계한다고 밝혔다.

U-20 월드컵은 FIFA 주관 대회 중 두 번째로 규모가 큰 대회로, 디에고 마라도나·루이스 피구·티에리 앙리·리오넬 메시 등 그동안 세계적인 축구 선수들이 거쳐간 무대다.

다음 달 11일까지 23일 간의 열전에 들어가는 이번 월드컵은 우리나라를 포함한 24개국이 참가, 4개국씩 6개 조로 나눠 조별리그를 치러 각 조 1·2위와 조 3위 중 성적이 좋은 네 팀이 16강에 오른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은 안방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에서 1983년 멕시코 대회 이후 34년 만의 4강 신화 재현을 노리고 있다.

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 기니와의 개막전(전주)을 시작으로 23일 아르헨티나전(전주), 26일 잉글랜드전(수원)을 치른다. 신태용호는 '바르사 듀오' 백승호(바르셀로나B)와 이승우(바르셀로나 후베닐A)에 조영욱(고려대)까지 더한 '이·조·백' 삼각편대 공격력으로 죽음의 A조를 통과하겠다는 각오다.

16일 전주에 입성한 신태용 감독은 "2016년 리우 올림픽 때보다 준비를 잘했고, 선수들도 자신감에 차 있다"며 "조직력을 바탕으로 기니와의 개막전에서 이겨 4강 목표의 첫 단추를 잘 끼우겠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대표팀 최고의 화제인 이승우도 "첫 경기가 가장 중요한 만큼 기니와 조별리그 1차전에 모든 것을 쏟아붓겠다"고 밝혔다.

아프리카TV는 U-20 월드컵 생중계에 발맞춰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대표팀의 조별예선 3경기 스코어를 맞힌 BJ들에게 24인치 방송 모니터를 제공하고, 기니와의 개막전인 20일을 ‘스포츠데이’로 정해 이날 메이저리그·프로야구·U-20 월드컵을 시청한 유저들에게는 문화상품권을 나눠준다. U-20 월드컵 전 경기를 방송하는 신입 BJ들은 기계식 키보드를 받을 수 있다.

U-20 월드컵 특집 생중계 라인업도 그 어느 때보다 화려한 진용이다. 아프리카TV 축구 중계 명콤비인 이주헌 해설위원과 박종윤 캐스터의 이스타TV(afreecatv.com/e9dongsung)를 필두로, BJ와 전문가 조합으로 BJ 축잘알우너와 이상윤 해설위원이 호흡을 맞춘다. ‘청춘 FC’ 출신 이강과 오성진은 선수 출신의 중계로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아프리카TV의 U-20 월드컵 생중계 관련 정보와 VOD, 이벤트는 특집 페이지(u20wc.sports.afreecatv.com)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장원 기자   inca@ruliweb.com



댓글

댓글 1 | 쓰기
1


응 안봐 sbs 온에어로 볼꺼야 채팅도 있더라
빵또아 | 121.173.***.*** | 17.05.20 21:43


1
인터넷은 우리가 함께 만들어가는 소중한 공간입니다.
댓글 작성 시 타인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주세요.
등록
0 / 3000 by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