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임금님 만나러 해삼 전복 들고 한양 온 경상도 농부.txt


글꼴
-
+
100%


 

조선 성종은 미복잠행(微服潛行)으로도 유명한 군주였다. 밤이면 편복으로 갈아입고 어두운 한양 장안을 돌아다녔다. 중신들은 만류했으나 성종은 듣지 않았다.




어느 날 밤 성종은 여느 때와 다름없이 운종가(雲從街·지금의 종로)로 나섰다. 광통교 위를 지나는데 다리 아래에 한 사람이 쪼그리고 앉아 졸고 있었다. 나이는 마흔 남짓 돼 보이는데 행색이 매우 초라한 시골 사람이었다.



성종이 가까이 가서 누구냐고 부드럽게 묻자 그는 몹시 반가운듯 바싹 다가오며



 “예, 저는 경상도 흥해 땅에 사는 김희동이올시다. 마흔이 넘도록 어진 임금님이 계신다는 한양 구경을 못했지요. 오래 벼르기만 하다가 간신히 노자를 구해 가지고 나섰는데 수십 일 만에 겨우 당도하여 누구에게 물으니까 예가 서울이라 하잖은가요. 이제 막 저녁은 사먹었지만 잠 잘 만한 탄막을 찾지못해 여기서 밤새기를 기다리는 중이오." 




서울 장안에도 숯 굽는 움짐이 있는 줄 알고 이렇게 말하는 것 같았다.



 "댁은 뉘시기에 이 밤중에 나다니시오. 보아하니 생김새도 얌전해 보이시는데 혹시 임금님이 계신 집을 아시거든 좀 가르쳐 주구려”



성종은 속으로 웃으며 사실 어질고 착한 사람은 자신이 아니라 이렇게 자기를 찾아온 시골 백성이라 생각하고, 그의 소박함과 순진함에 감동했다. 


성종은 시치미를 뚝 떼고 “나는 동관에 사는 이 첨지라는 사람이오. 임금이 있는 곳을 알기는 하오만, 만일 알려주면 임금에게 무슨 말을 전하려 하오?”라고 물었다.





시골사람 김희동은 히죽이 웃으며 



“무슨 특별한 일이 있겠소? 우리 고을 사람들이 말하기를 임금님이 백성을 사랑하셔서 우리가 걱정 없이 잘 산다지 않소. 내 기왕 올라왔으니 임금님이나 한번 뵈옵고 돌아가자는 거지요. 빈손으로 뵙긴 뭣할 것 같아 우리 고장에서 나는 전복과 해삼 말린 것을 좀 짊어지고 왔지요. 임금님께 이것을 드려 한끼 반찬이나 합시사 하고. 그래 댁이 어디 임금님을 좀 뵙게 해주시구려”



그때 멀리서 무예별감들이 달려왔다. 성종은 그들에게 귀띔하고는 “이 사람들을 따라가면 임금을 만날 수 있도록 해줄 터이니 안심하고 가시오”라고 했다. 




김희동은 "서울 양반은 참 인심도 좋구만!" 하며 무감의 뒤를 따랐다.




이튿날 성종은 편복 차림으로 무감의 집에 들렀다. 그러자 희동은 몹시 반가워하며



“이 첨지는 참말 무던한 사람이외다. 처음보는 시골 사람을 잊지 않고 찾아주시니, 그런데 임금님을 뵐 수 있는건가요?"



옆의 무감들은 희동의 언행을 타박하려 했으나 성종이 눈짓으로 말리고는 



“당신의 지성은 돈독하오만 벼슬이 없는 사람은 임금을 대할 수 없게 돼 있소. 내가 뵐 수 있도록 주선해볼 테니, 그렇게 꼭 임금을 뵈려 한다면 무슨 벼슬 하나를 청해보시오. 내가 힘써서 되도록 해보겠소”라고 했다.



김희동은 꿈에도 생각지 못한 벼슬을 말하라니 난처했으나 



“우리 마을에 충의(忠義) 벼슬하는 박충의라는 굉장한 양반이 있지요. 그 충의란 벼슬 좋습디다만, 댁이 무슨 수로 내게 그런 벼슬을 시켜주겠소. 아무래도 임금님을 뵈올 수 없다면 그냥 돌아갈 수밖에요. 그리고 이왕 온 길이니 임금님께 길이 닿으면 이것이나 전해주시지요” 하고는 해삼, 전복을 싼 보퉁이를 내놓았다. 



성종은 웃음보가 터지는 것을 겨우 참으며



“내가 힘써볼 테니 하룻밤만 더 묵고 계시오. 혹시 벼슬이 되면 당신이 직접 갖다 바쳐도 좋지 않겠소” 



하고는 입궐(入闕) 후 이조판서에게 명해 그를 충의초사(忠義初仕)로 임명했다.




다음 날 아침이 되자 희동은 영문모를 사모와 관복, 나막신을 받아들였다. 




"그래 이 첨지는 어디로 갔는지요?"




무감은 아무 대꾸도 하지 않고 그를 대궐로 대려갔다. 희동의 손에는 어김없이 해삼과 전복 짐이 들려있었다. 희동은 전도관(前導官)이 시키는 대로 임금께 세 번 절하고 엎드렸다.



 그때 용상에서 



 “내가 임금이다. 네가 짐을 보러 수백리 길을 왔다지. 겁내지 말고 쳐다보아라”라는 윤음(綸音)이 들렸다.





희동이 머리를 겨우 들고 용틀임하는 붉은 용상에 높이 앉은 임금을 쳐다보니 바로 이틀이나 마주앉아 대하던 이 첨지가 아닌가. 그래서 희동은 



“이 첨지가 어떻게 여기 와 있소?”라고 물었다. 그러자 모든 신하의 매서운 눈초리가 법도를 모르는 희동에게 쏠렸다.



그제야 희동은 이 첨지가 바로 임금임을 깨달았다. 그는 황공해서 몸 둘 바를 모르고 벌벌 떨었다. 영문을 모르는 승사 각원들은 엄형을 주장했으나 성종은 희동을 만나게 된 전후 이야기를 해주었다. 희동은 당황한 나머지 가지고 온 해삼과 전복보따리를 떨어뜨리고 말았다.





그때 성종은 자비가 가득한 눈으로 만면에 웃음을 띠면서 그것을 주우라고 말한 뒤 



“저 해삼과 전복은 희동이 나를 위해 먼 길을 걸어 갖고 온 것이니 내 고맙게 먹지 않을 수 없다.”고 어명을 내렸다. 



그리고 성종은 희동에게 후한 상금을 내려 금의환향하게 하였다. 그 후 희동은 충의벼슬로 걸어서 올라올 때와는 달리 말을 타고 고향에 내려갔다.





 출처-이야기 조선왕조오백년사

 

 








삭제
수정
신고



댓글 76
1


BEST
옛날 임금 특 : 힘순찐 놀이 좋아함
루리웹-187 | 1.230.***.*** | 20.09.19 14:23
BEST
역시 병장이 이병인 척 하고 신병 놀리기는 조선시대로부터 전해내려오는 유서깊은 전통이었군
긁힌 상처 | 211.33.***.*** | 20.09.19 14:35
BEST
그 요리사 완장하는 걔랑 똑같은 재미보네
모건체이스 | 121.130.***.*** | 20.09.19 14:21
BEST
그래도 존나 신기하고 기뻣을거같은데 성종도. 경상도면 성종이 평생동안 몇번 가볼일도 없는 동네일텐데 그것도 시골출신이 와서 우리 임금님 덕에 우린 모두 행복해서 선물주러왓음 하는ㅍ걸보면 유교뽕 만땅으로 차고 만백성이 내 자식이다가 절로 나올듯
ㅇㅇ유동적이다 | 116.125.***.*** | 20.09.19 14:41
BEST
쫄려서 살겠나... 나같이 새가슴은 쇼크사 했을것같은데
Delta-SIX | 112.185.***.*** | 20.09.19 14:21
BEST

쫄려서 살겠나... 나같이 새가슴은 쇼크사 했을것같은데

Delta-SIX | 112.185.***.*** | 20.09.19 14:21
BEST

그 요리사 완장하는 걔랑 똑같은 재미보네

모건체이스 | 121.130.***.*** | 20.09.19 14:21

재미있네 ㅋㅋ

거기누구없나? | 112.154.***.*** | 20.09.19 14:22
거기누구없나?

그래도 성종때는 백성들이 먹고 살만해서 경상도에서 걸어서 서울까지 임금보러 갈 여윳머리가 있었나 봄?

저슽레에에에이잉 | 121.168.***.*** | 20.09.19 14:47
BEST

옛날 임금 특 : 힘순찐 놀이 좋아함

루리웹-187 | 1.230.***.*** | 20.09.19 14:23
루리웹-187

성리학의 기본이념이니까

루리웹-6020784147 | 223.33.***.*** | 20.09.19 14:36
루리웹-187

양판소에 인간계에 놀러와서 힘숨찐놀이하는 드래곤들 이나 신들 보는느낌임 ;;

Ump45찌찌 | 106.102.***.*** | 20.09.19 14:43

와 시벌 진짜 당황하고 기뻤겠다

루리웹-4612571045 | 211.108.***.*** | 20.09.19 14:26
루리웹-4612571045

기쁜마음보단 그동안 왕한테 말실수한거 생각해서 마리 피마르는 기분아닐까

Ludger  | 58.228.***.*** | 20.09.19 14:37
루리웹-4612571045

말 잘못했으면 참수인데

루리웹-0593488587 | 39.7.***.*** | 20.09.19 14:45

그래도 클라스 왕이라고 금은보화 내려주고 보내내 ㅋㅋㅋ

착은이 | 14.54.***.*** | 20.09.19 14:35
착은이

먼길 왔는데 벼슬도 줬으니 차비라도 쥐어서 내려 보내는 것이 인지상정?

저슽레에에에이잉 | 121.168.***.*** | 20.09.19 14:48
BEST

역시 병장이 이병인 척 하고 신병 놀리기는 조선시대로부터 전해내려오는 유서깊은 전통이었군

긁힌 상처 | 211.33.***.*** | 20.09.19 14:35
긁힌 상처

조선시대 임금님이면 작대기 네개가 아니라 별이 네개지...

MoonT | 175.206.***.*** | 20.09.19 14:37
MoonT

저때도 문민통제라 봉황임

kangdol | 223.38.***.*** | 20.09.19 14:41
MoonT

조선시대 임금님이면 대통령보다 높으니 별이 네개가 아니라 다섯개지

루리웹-1411075587 | 175.121.***.*** | 20.09.19 14:46
루리웹-1411075587

정답 장수돌침대

삭제된 댓글의댓글입니다. | 118.235.***.*** | 20.09.19 14:49
루리웹-1411075587

지금 대한민국 대통령도 군 통수권자로써는 별 다섯개임

내지갑을에퍼쳐에 | 106.102.***.*** | 20.09.19 14:52
내지갑을에퍼쳐에

그러니 말하는거 별4개가 아니라

루리웹-1411075587 | 175.121.***.*** | 20.09.19 14:53
긁힌 상처

이 경우는 대통령이 행보관인척 한거 아니냐?

Bipolarbear | 175.223.***.*** | 20.09.19 15:01
루리웹-1411075587

별 보단 그냥 해 아님?

트리스 메리골드 | 218.50.***.*** | 20.09.19 15:24
긁힌 상처

저건 잠도 재워주고 벼슬도 내려주어 훈훈하게 끝난거지만 병장/이병 놀이는 그냥 곪려먹는거...

boker1208 | 1.254.***.*** | 20.09.19 20:18

이런 왕 밑에서 어쩌다가...

tierra | 223.39.***.*** | 20.09.19 14:36
tierra

마누라 죽여서

디어사이드 | 180.70.***.*** | 20.09.19 15:31
디어사이드

어머니 죽인것보단 연산군이 원래 자존심이 강하다보니 신하들이 설치는거 되게 안 좋아했음

루리웹-7663226318 | 14.35.***.*** | 20.09.21 15:27

힘순찐!

아룬드리안 | 119.64.***.*** | 20.09.19 14:36

임금도 엄청 감동했겠구만

WaitingForLove | 123.215.***.*** | 20.09.19 14:36

제우스가 거지 할배로 변장해서 마을 들어가는 설화보면 동서를 막론하고 저런게 있었네

치르47 | 220.81.***.*** | 20.09.19 14:36
치르47

제우스는 잘해준 사람들 선물 준걸로 안끝나고 대접 안한 사람들을 죄다 죽여버렸으니..

포피파 | 211.36.***.*** | 20.09.19 14:46
치르47

예수님도 가장 낮은 사람한테 한게 나한테 한거라고 했고 신화에 동화에 엄청 많더라 높으신 분이 천하게 위장해서 시험하는거

계란은깨고소시지는저미고 | 222.236.***.*** | 20.09.19 15:06
계란은깨고소시지는저미고

사람됨을 볼 때 세상에서 가장 천한 사람을 대하는 태도가 그 사람의 진면목이라죠

작안의샤아 | 110.70.***.*** | 20.09.19 17:09
작안의샤아

신데렐라 같은데 나오는 착한 요정도 원래는 엄청 늙고 추하게 나오더라 그래도 친절하게 대하는 주인공한테 복주고

계란은깨고소시지는저미고 | 222.236.***.*** | 20.09.19 17:14

나 같으면 용안 보자 마자 바로 지렸다

A_Lone_Man | 180.189.***.*** | 20.09.19 14:36

언더커버 보스 : 조선왕조

매니칼라베라 | 182.227.***.*** | 20.09.19 14:38

성종이 일찍 죽은게 참 안타까움..

오그레이트 | 112.165.***.*** | 20.09.19 14:38

저 김희동이라는 시골사람도 넘무 순박하고 좋다 성종은 괜히 묘호가 성 종 이 아니구나

이비노프란 | 218.147.***.*** | 20.09.19 14:38
이비노프란

다좋은데 자식농사는 대실패하신 성종....

내지갑을에퍼쳐에 | 106.102.***.*** | 20.09.19 14:53

이 일이 고을에 자자하게 소문나자 너도나도 한양길에 오르는데...

아이사카르 | 175.204.***.*** | 20.09.19 14:38
아이사카르

드디어 도착했어! 손톱쥐 한양이야!

scama | 203.251.***.*** | 20.09.19 14:43
scama

왕이 내려주는 퀘스트 받고 멀리 떠나게 될 듯...ㄷㄷ

저슽레에에에이잉 | 121.168.***.*** | 20.09.19 14:49

힘숨찐 놀이 개꿀잼

마카롱빌런 | 1.224.***.*** | 20.09.19 14:41
마카롱빌런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힘숨찐 놀이 하러 나갔다가 성계탕 먹고 온 썰 푼다

순욱문약 | 125.184.***.*** | 20.09.19 14:58
순욱문약

ㅈㅁㅌ

gunpowder06 | 211.215.***.*** | 20.09.19 18:13
순욱문약

성계라는 놈을 찢어서! 아작아작 씹어먹고!!

키사라기 사요코 | 175.194.***.*** | 20.09.19 18:38

언더커버 보스 - 조선편 이런건가

돌겜하자 | 14.56.***.*** | 20.09.19 14:41
BEST

그래도 존나 신기하고 기뻣을거같은데 성종도. 경상도면 성종이 평생동안 몇번 가볼일도 없는 동네일텐데 그것도 시골출신이 와서 우리 임금님 덕에 우린 모두 행복해서 선물주러왓음 하는ㅍ걸보면 유교뽕 만땅으로 차고 만백성이 내 자식이다가 절로 나올듯

ㅇㅇ유동적이다 | 116.125.***.*** | 20.09.19 14:41
ㅇㅇ유동적이다

퍄 내가 성군이었구나하고 보람 200%될듯

유게하기힘들다 | 39.7.***.*** | 20.09.19 14:45
ㅇㅇ유동적이다

ㄹㅇ 그때부터 목에 힘 딱들어가는거지 ㅋㅋㅋ

변방계거주자 | 14.40.***.*** | 20.09.19 14:50
ㅇㅇ유동적이다

얼마나 기쁘면 속이면서 이틀이나 묵고 가라고 했을지

영정받은 쇼타콘 | 218.150.***.*** | 20.09.19 18:11
ㅇㅇ유동적이다

캬 ㄹㅇ 이맛에 임금한다

아무튼포상임 | 110.12.***.*** | 20.09.19 19:28

비슷한 걸로 영조와 나무꾼 이야기도 있지

애플망코 | 210.221.***.*** | 20.09.19 14:41

위로는 한명회같은 권신들이 왕명도 무시하고 거기다가 대비 왕대비 대왕대비 3명의 웃어른을 모시고사니 스트레스가 엄청났겠지. 지 할애비가 조카 죽이고 왕위에 올라서 민간에서는 되려 단종을 동정할 지경이었으니 저런 소리 들으면 싫어할리 없지.

잉여대왕 | 39.7.***.*** | 20.09.19 14:43
내지갑을에퍼쳐에

성종 할아버지가 세조라고요. 난독증아. 그 당시에서 먼 시간이 지난게 아니니 아직도 지 할아버지 정통성 문제가 안 끝났다고.

잉여대왕 | 39.7.***.*** | 20.09.19 15:54

훈훈하당

틴캘코나이트 | 211.244.***.*** | 20.09.19 14:45

이거 야사 아닐까?

프록시낙 | 175.223.***.*** | 20.09.19 14:47
프록시낙

이거는 모르갰는데 이거랑 비슷한내용의정사는 몇몇있는걸로암

샤아WAAAAAGH팝콘팔이 | 211.36.***.*** | 20.09.19 14:53
프록시낙

다른왕이면 몰라도 성종이라 왠지 그럴듯해보임ㅋㅋㅋ

회축 | 122.42.***.*** | 20.09.19 15:09

조선 건국이념은 왕은 절대군주보다는 지도자 같은 느낌이던데

。◕‿◕凸 | 110.9.***.*** | 20.09.19 14:50

충의교위가 정5품....허...

김화백빠돌이 | 49.171.***.*** | 20.09.19 14:50

이거 맹꽁이 서당에서 본거 같은데 ㅋㅋ

도와줘요루리웹 | 59.5.***.*** | 20.09.19 14:51

왕 할 맛 났겠다 ㅎㅎ

마이피플 | 59.2.***.*** | 20.09.19 14:52

사극에서 분위기 환기시키는 에피소드로 나오면 좋을듯 ㅋㅋ

ttt3niskhha | 119.207.***.*** | 20.09.19 14:56

뭐야 지금도 지명 똑같은건가? 흥해면 울동네근처인데 그냥 경상도도 아니고 포항끝에서부터 걸어서 서울갔네

뉴비마스터 | 211.225.***.*** | 20.09.19 15:03

이런 얘기 보면 유교꼰대니 유교탈레반이니 하는 험담에 비해 조선이 생각보다 되게 자유로운 나라였던 거 같음

JJ_EJ | 124.54.***.*** | 20.09.19 15:14
JJ_EJ

애당초 그런 소리하는 사람한테 유교의 뭐가 문제나 물어보면 결국 유교의 ㅇ도 모르는 경우가 태반...

神算 | 221.162.***.*** | 20.09.19 19:43
JJ_EJ

애초에 유학의 대가인 정도전 정몽주 나이차가 6살인가 될텐데 친구먹고 살던 사이잖음 유교를 핑계삼아 지 잇속대로 써먹는 꼰대새끼가 문제인 거

captain$ | 211.193.***.*** | 20.09.19 20:07
JJ_EJ

흔히 유교조선의 문제!! 하고 말하는거 들어보면 그 시대에는 당연하던 시대적 한계 아니면 조선 말기로 가면서 나라 자체가 쇠하면서 생기는 문제점들임. 시대적 한계를 지금 현대인 입장에서 뭐라고 하는건 좀 웃긴 일이고, 어느 나라던 말기가 되면 문제점들이 더 생기게 되는거고.

Vintorez. | 121.128.***.*** | 20.09.20 12:40

언더커버 보스: 조선 성종편

Earthy | 58.140.***.*** | 20.09.19 15:18

시골사람 희동 아저씨가 소식도 느리고, 행동도 굼떠서 성종 뵈러 간답시고 도착한 한양에 연산군이 있었다면???

트리스 메리골드 | 218.50.***.*** | 20.09.19 15:27
트리스 메리골드

순행을 안 해서 그냥 서울 구경하다 집가지 않았을까?

유게하기힘들다 | 122.35.***.*** | 20.09.19 15:47
유게하기힘들다

일리가 있네

트리스 메리골드 | 218.50.***.*** | 20.09.19 18:01

ㅇㅅㅇ )/

환가비 | 118.235.***.*** | 20.09.19 15:28

임금 기분 정말 좋았겠다. 내가 정말 나라와 백성을 잘 보살피고 있구나 생각 했을거 아냐

내눈은동태눈깔 | 124.199.***.*** | 20.09.19 16:35

성종 때면 조선시대에 손꼽히던 태평성대니 저런 일화가 있을법도

락덕후 | 211.177.***.*** | 20.09.19 18:21

이게 실화라니. 못 믿을거 같아...

키사라기 사요코 | 175.194.***.*** | 20.09.19 18:37

조선이 아무리 묘호도 올리는 외왕내제였지만... 성종이 자기를 "짐"이라고 했다고...? 원문에도 진짜 한자로 "짐"이라고 되어 있는 건가?

神算 | 221.162.***.*** | 20.09.19 19:42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목록보기


위로가기
Kiwi(새) | 추천 0 | 조회 6 | 날짜 09:14
루리웹-8001201118 | 추천 0 | 조회 6 | 날짜 09:14
RODP | 추천 0 | 조회 15 | 날짜 09:14
밀로스 | 추천 2 | 조회 47 | 날짜 09:14
하즈키료2 | 추천 0 | 조회 28 | 날짜 09:14
나프탈렌 리카냥 | 추천 1 | 조회 22 | 날짜 09:14
제로・무라사메 | 추천 0 | 조회 40 | 날짜 09:14
버스터펀치버스터펀치 | 추천 2 | 조회 162 | 날짜 09:13
시엘라 | 추천 0 | 조회 26 | 날짜 09:13
사신군 | 추천 0 | 조회 91 | 날짜 09:13
가나쵸코 | 추천 5 | 조회 114 | 날짜 09:13
전문가 | 추천 1 | 조회 40 | 날짜 09:13
유게머법관 | 추천 3 | 조회 147 | 날짜 09:13
루리웹-9997172645 | 추천 2 | 조회 89 | 날짜 09:13
CRYMONS | 추천 1 | 조회 42 | 날짜 09:13
위토크라파스 | 추천 0 | 조회 81 | 날짜 09:12
나능 | 추천 0 | 조회 129 | 날짜 09:12
로리로리브로리 | 추천 1 | 조회 44 | 날짜 09:12
사신군 | 추천 0 | 조회 185 | 날짜 09:12
루리웹-8148104648 | 추천 2 | 조회 132 | 날짜 09:12
새로운게 힘든나이 | 추천 0 | 조회 107 | 날짜 09:12
하즈키료2 | 추천 0 | 조회 97 | 날짜 09:12
LVCIVS BRVTVS | 추천 0 | 조회 49 | 날짜 09:11
비카라 | 추천 3 | 조회 96 | 날짜 09:11
샤아WAAAAAGH팝콘팔이 | 추천 0 | 조회 122 | 날짜 09:11
토깽이때리는당근 | 추천 0 | 조회 34 | 날짜 09:11
근첩하는디첩 | 추천 1 | 조회 84 | 날짜 09:11
유게복돌니주 | 추천 0 | 조회 87 | 날짜 09:11

1 2 3 4 5


글쓰기
유머 BEST
힛갤
오른쪽 BEST